댓글보기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택배아저씨가 곧 집으로 오겠다는 전화를 걸면 어떤 포즈로 있다가 문을 열까 고민을 하는 남자, 무한입니다. 다름이 아니라 여러분들에게 부탁드릴 일이 있어서 이렇게 공지를 띄우게 되었습니다.

10월 부터, 그동안 노멀로그에 연재하던 연애매뉴얼을 책으로 엮는 작업을 하고 있었습니다. 11월 초에 원고를 보내놓고 지금은 디자인을 맡아주신 분과 시니컬한 출판사 편집장님께서 마무리작업을 하고 계신 중입니다. 새로 추가되는 부분도 있고, 블로그에 연재한 것과는 달리 책으로 나오는 매뉴얼은 개조작업(응?)을 거친 녀석들 입니다. 보시기 편하게 순서와 주제를 정해 묶었습니다.

책 뒷 표지에 '추천평'을 넣어야 하는데, 처음엔 병헌이 형이나 태희 누나한테 부탁을 할까 하다가 아무래도 매뉴얼을 읽어오신 분들이 내용을 더 잘 알 것이고, 매뉴얼에 대한 진솔한 추천평이나 감상평을 들을 수 있을 것 같아서 이렇게 공지를 쓰게 되었습니다.

누군가 - 헉.. 무한님.. 이병헌씨랑 김태희씨 아세요??

무한 - 네, 압니다.

누군가 - 와우.. 연락하고 지내시는 사이세요?

무한 - 저만 압니다. 연락은 하지 않습니다.(응?)ㄳ


30자 내에서 여러분의 추천평이나 감상을 댓글로 남겨주시면 남겨주신 닉과 추천평, 그리고 감상평을 책 뒷표지에 넣을 수 있을 것 같습니다. 그닥 어렵게 생각하지 않으셔도 될 것 같습니다. 연애매뉴얼을 읽으며 누군가에게 보여주고 싶었던 마음이 있었거나, 정말 재미있다고 생각하셨거나, 다음 이야기를 또 읽고 싶다는 생각이 드셨거나, 뭐 그런 이야기들을 적어 주시면 될 것 같습니다.

25자-30자 사이로 써 주시면 됩니다. 모집된 추천평은 맞춤법이나 은어, 표현 등이 약간 수정될 수 있음을 미리 공지해 드리고, 모아진 추천평 중 출판사에서 선택한 25명(20명이 될 수도 있습니다.)에 대해서는 책이 나오는 대로 따끈따끈한 새 책을 보내드리도록 하겠습니다.

노멀로그의 한 부분이 되어주신 독자분들께 감사드립니다. 책을 함께 쓰기는 어렵겠지만, 어떤 부분이라도 독자분들의 호흡이 들어갈 수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 유명인이 써 준 추천사 한 페이지 보다 노멀로그 독자 여러분의 추천평 한 줄이 더 기쁠 것 같습니다.

부탁드립니다 ^__________^

월요일 오전 중으로 마감하겠습니다. 25-30자 사이로 꼭 부탁드려요!
여러분의 도움이 필요한 순간입니다 ^^


신고
이전 댓글 더보기

숲의이야기2009.11.23 15:25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사랑하시나요..?? 사랑하고 싶으신가요..?? 페이지를 넘겨보세요ㅎ

시계와액자2009.11.23 15:49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무한의 연애매뉴얼은 사랑에 고뇌하고 있는 자들을 위해
조그마한 도움이 되는 책"

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


많은 생각을 하게 만들어준 연애매뉴얼이었던 것 같아요
왜 미처 이런 글을 못 읽었을까하는 아쉬움?
이 들었던 글이였네요
감동과 감동과 감동이 있었습니다

어설픈 꼭미남2009.11.23 16:46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시린 겨울 칼바람도 두렵지 않다!! 안그런가? 솔로부대원들이여~~

죄송요....ㅡㅡ;;

지피지기면 부대탈영.....ㅜㅜ;;

시엘2009.11.23 22:10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너도나도 이성앞에서 당당,자신만만! 성공적인 연애와 소울메이트 탐색전.
--------------
무한님 항상잘보고있어요 ㅎㅎ;

꼬꼬마2009.11.23 22:37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오오.... 역시, 상품이 걸리면 뭔가 다르군요....
댓글이 올라와요.
많은 분들이 무한님 책을읽고 실천을 해주셔야 할텐데ㅎㅎ;

B킨스2009.11.24 06:32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그를 보내고 수많은 밤을 눈물로 지새우다가
노멀로그 글을 읽고 깨닫게 됐어요
참 바보 같은 짓 많이 했었구나
좀 더 빨리 노멀로그를 만났더라면.....

반성은 많이 했는데 도대체 그 분은 언제 나타나실까요?ㅋ

안나짱2009.11.24 15:31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수학에 정석이 있다면 연애에는 연애메뉴얼이 있다.

반달2009.11.24 18:45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 전혀 가볍지 않은 연애 매뉴얼. 하지만 유쾌하다! *

앗! 끝난건가요? ㅠㅠ
그래도 남겨둘래요!

댈러웨이2009.11.25 02:14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늦었지만 올려봅니다-
무한님의 글을 읽는 내내 감탄을 연발하며 주변인들에게 주소를 돌리며 추천을 마다하지않았떤 팬으로서 평소 느꼈던 심정을 나타내보았습니다.



*큰일이다. 머리는 차갑게, 마음은 따뜻하게 해주는 촌철살인의 연애매뉴얼보다도 무한, 이 남자가 더궁금해진다. *

saquzzan2009.11.26 10:18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저도 마감 지났지만 한 줄 적고 싶네요.

"이거 읽는다고 당장 생기진 않는다. 그러나, 기회가 오면 잡을수도 있다.
물론, 차일 수도 있다. 그러나, 욕은 안 먹을지도 모른다.
그리고, 낚일 수도 있다. 그러나, 제때에 빠져나갈 수 있다.
어쨌든, 이거 읽고 나면 그래도 개 취급은 안 당해요!"

라이너스2009.11.26 13:48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헉, 이런걸 하셨었군요.
늦었지만 살짝 적어보자면...^^;


듣기좋고 달콤하기만 한 연애 매뉴얼은 발길에 차일만큼 많다.
하지만 진실은 달콤하기보다 불편한것.
당신에게 진짜 필요한 매뉴얼은 솔로부대탈출매뉴얼뿐이다.

축하드려요^^

플로우2009.11.27 10:37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김태희와 장동건,
이것 하나면 더 이상 그림의 떡이 아니다.도전하라
-연예메뉴얼

무한팬2009.11.27 14:41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삽질이라도 괜찮다고, 사랑을 꿈꾸는 당신이 아름답다고 말한다.

상처받고 지친 당신에게 한결같은 응원을 보내는 따뜻한 책.

당신이 행복하지 않아야 할 이유는, 아무것도 없다. - 본문 중-

---------------------------------------------------------


꼭 당선되었으면 좋겠어요!!! 당선 안되어도 무조건 책 살거지만요 ㅎㅎ
무한님 너무 축하드립니다.
지금껏 댓글은 안달았어도 주변 친구들한테 널리 홍보해서
저까지 고맙단 말 듣고 있답니다.
한명은 아예 매뉴얼 전부 프린트 해서 형광펜 칠하며 보고 있다는데,
그거 제본 만들기 전에 책 나올거라고 빨리 말해줘야겠네요 ㅋㅋㅋ
항상 재밌게 보고 힘을 많이 얻고 있어서
위의 서평은 100% 저의 진심이랍니다.
앞으로도 좋은글 많이 부탁드려요~

우롱차한잔2009.11.28 00:55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이글을 읽고 나서 변해진 태도로 지금의 여자친구를 얻었습니다.

고민하지마세요 사랑은 노력하는자가 쟁취하는것입니다!

mocha12342009.11.28 05:56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마늘과 쑥,

그리고 이 책이면 나는 사랑이 될 수 있다!

-----------------------------------

축하드립니다^^

2009.11.29 02:03

수정/삭제 답글달기

비밀댓글입니다

2009.11.29 18:06

수정/삭제 답글달기

비밀댓글입니다

상남동불곰2009.12.02 00:21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무한님 저 여기 계속 눈팅만 하다가, 이렇게 처음으로 용기내어서 몇자 적어봅니다.

===========================================================

" 솔로 28년차,,.이 책으로 인해 연애는 더이상 내 친구들의 이야기가 아니다, "

===========================================================

딱 30글자네요,,

책 출판 축하드리고 연애메뉴얼 빠른 업뎃 부탁드릴께요,,

연애메뉴얼로 시험쳐서 합격점 받으면 여자친구선물 줬음 좋겠다는 생각이,,문득 드는건 뭘까요,,

D-23일인데,, 올해도 러브액츄얼리와 그날을 보내야 하는건가요? ㅜ_ㅜ;
크리스마스 혼자 보내지 않기 특집편 같은 글을 써주시던지 방송사에 SF영화나 성룡을 제외한 액션 무비로 크리스마스를 장식해 달라는 항의메일 둘 중 아무거나 좀 부탁드릴께요,,

2009.12.05 19:03

수정/삭제 답글달기

비밀댓글입니다

악돌2009.12.07 04:12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30자의 서평보다 책첫장을 열어보세요

그동안 눈팅만 하고 갔습니다
덕분에 연애 잘 유지하고 있어요^^
댓글은 무료로(응?), 별도의 가입이나 로그인 필요 없이 남기실 수 있습니다.
사연은 공지(클릭)를 읽으신 후 신청서에 적어 메일로 보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