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명록

무한에게 남기실 이야기를 적어주세요.
사연은 공지(클릭)를 읽으신 후 신청서에 적어 메일로 보내주세요.

2014/04/11 15:51

수정/삭제 답글달기

비밀댓글입니다

2014/04/11 00:45

수정/삭제 답글달기

비밀댓글입니다

2014/04/09 21:51

수정/삭제 답글달기

비밀댓글입니다

TISTORY2014/04/09 17:57

수정/삭제 답글달기

안녕하세요, TISTORY입니다.

7일(월)에 메일로 안내 드렸던 '밀어주기' 기능이 오픈했습니다.
관리 및 글쓰기에서 확인해보시고 많은 의견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 공지사항 보기(http://notice.tistory.com/2156)

2014/04/09 03:41

수정/삭제 답글달기

비밀댓글입니다

무한™2014/04/09 05:49

수정/삭제 답글달기

렌이요?
무슨 말씀이신지?

이혜원2014/04/09 07:09

수정/삭제 답글달기

고양이렌이요~!

무한™2014/04/09 07:18

수정/삭제 답글달기

혹시 다른 분과 저를 착각하신 거 아닌가요?
저는 고양이를 키우고 있지 않은데요 ^^;

2014/04/08 23:25

수정/삭제 답글달기

비밀댓글입니다

2014/04/08 10:37

수정/삭제 답글달기

비밀댓글입니다

2014/04/07 01:41

수정/삭제 답글달기

비밀댓글입니다

2014/04/06 23:36

수정/삭제 답글달기

비밀댓글입니다

2014/04/07 01:38

수정/삭제 답글달기

비밀댓글입니다

2014/04/06 22:07

수정/삭제 답글달기

비밀댓글입니다

2014/04/06 22:07

수정/삭제 답글달기

비밀댓글입니다

2014/04/05 22:12

수정/삭제 답글달기

비밀댓글입니다

2014/04/05 11:21

수정/삭제 답글달기

비밀댓글입니다

2014/04/02 22:28

수정/삭제 답글달기

비밀댓글입니다

2014/04/01 08:50

수정/삭제 답글달기

비밀댓글입니다

2014/03/31 16:00

수정/삭제 답글달기

비밀댓글입니다

2014/03/29 23:50

수정/삭제 답글달기

비밀댓글입니다

2014/03/28 22:27

수정/삭제 답글달기

비밀댓글입니다

기본적으로...2014/03/27 14:08

수정/삭제 답글달기

ㅋ... 제가 좋아하는 모놀로그 쥔장님께~

주로 상담 위주로 진행하는 케이스가 많아서 그럴수도 있겠지만...
바람직하지 않은 case들이 대부분으로 느껴집니다.

그러니, best case, better case 같은 롤모델 사연들 카테고리를 추가해주심이...
better, best에 더해 뿔을 달아준다거나 옥의 티를 제거해 준다거나...

예방접종같은 차원이라던가 믹스에 설탕추가 같은 역할도 되고...,
현재 진행 커플들에게도 좋은 참고가 되지 않을까요?

머... 위기가 코너옆에 있는 커플들에게도 도움이 될거 같구 말이죠~

현재도 없진 않지만... 있어도 좀 찾아보기 힘든것 같슴당...

모놀로그에 보탬이 되길~

2014/03/31 02:05

수정/삭제 답글달기

노멀로그인듯요. 건의하기엔 성의부족같아보이네요.

2014/03/26 12:06

수정/삭제 답글달기

노멀로그 응급실이 어디있나요? 사연을 보내면 저인줄 단번에 알 내용이라서요... 카톡 아이디로 상담해도 될까요?

ㅅㅈㄴ2014/03/26 03:59

수정/삭제 답글달기

왜 헤어지자고하기전에 티를안내나요 평소랑똑같이하고....왜 날벼락맞듯 이렇게
왜..

^^2014/04/15 21:09

수정/삭제 답글달기

남자라면....참아오고...억누른게 쌓였을지도 모릅니다...모두가 그런건 아니지만.......대체적으로 그렇다고들...하지요...
이기적이지 않았던가...힘들게 하진 않았던가.
힘이 되주지 못했나....ㅠㅠ
그런점들이 아무래도요...

엘제이2014/03/26 00:05

수정/삭제 답글달기

저도 무한님 글 보고 진짜 진짜 좋아하는 시를 오랜만에 읽어봤어요~
방명록에 남겨드릴께요~
제가 그대를 여름날에 비유할까요?
그대는 그보더 더욱 사랑스럽고 더욱 온화합니다.
거친 바람이 오월의 꽃 망울을 흔들기도 하고,
임대해온 여름날은 짧기만 하지요.
때론 하늘의 눈이 너무 뜨겁게 빛나
종종 그대의 황금빛 피부가 흐려지기도 합니다.
모든 아름다움은 언젠가는 그 아름다움으로부터 시들기 마련이죠.
우연히 혹은 자연법칙에 따라 사라지겠죠.
그러나 그대의 영원한 여름은 시들지 않을 것이며
그 아름다움을 상실하는 일은 결코 없을 것입니다.
죽음도 그대가 자기 그늘에서 방황한다고 자랑하지 못할 것이니
그것은 제가 쓴 이 시를 통해 그대는 영원의 존재가 되기 때문입니다.
사람들이 숨을 쉬고 눈이 볼 수 있는 마지막 순간까지 이 시는 읽히게 될것이며
그대에게 영원한 생명을 부여해 줄 것입니다.

엘제이2014/03/26 00:17

수정/삭제 답글달기

셰익스피어 소넷 18번인데 제가한 번역이 발번역이네요;;; 원문은 정말 아름다워요 ㅎ

^^2014/03/30 10:17

수정/삭제 답글달기

좋아용ㅠㅠ

2014/03/25 11:14

수정/삭제 답글달기

비밀댓글입니다

2014/03/25 05:23

수정/삭제 답글달기

비밀댓글입니다

2014/03/20 22:51

수정/삭제 답글달기

비밀댓글입니다

2014/03/19 19:18

수정/삭제 답글달기

비밀댓글입니다

2014/03/19 19:18

수정/삭제 답글달기

비밀댓글입니다

제이2014/03/19 17:04

수정/삭제 답글달기

비밀댓글로 해놓으니 어떤 글이 제 글인지 알수가 없어서 다시 질문 드립니다.
상담게시판은 어디있나요?

2014/03/19 19:19

수정/삭제 답글달기

비밀댓글입니다

오잉2014/03/19 15:50

수정/삭제 답글달기

여기에 고민상담하는거 맞나요?댓글이 달아지나요?.?

ㄱㄷ2014/03/19 19:19

수정/삭제 답글달기

상담댓글 없구요~상담메일 보내보세요~~

2014/03/19 15:48

수정/삭제 답글달기

비밀댓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