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명록

무한에게 남기실 이야기를 적어주세요.
사연은 공지(클릭)를 읽으신 후 신청서에 적어 메일로 보내주세요.

yaong2014/02/08 00:33

수정/삭제 답글달기


무한님, 안녕하세요.

전 작년 5월부터 연애에 고민이 생겨 여름에 사연신청서를 다운받아 쓰다가 관두고, 어제에 같은 고민으로 다시 신청서를 써보았어요. 아마 당분간은 보내지 않을 것 같은데 그래도 감사하다는 말씀을 드리려구요.

보내지 않더라도 쓰면서 정리될 수 있다고 하셔서, 밤 9시에 시작한 사연작성을 계속 밀고 나가 결국 새벽 4시에야 끝냈지요. 누구에게도 할 수 없는 이야기라 일기장에만 계속 적었지, 누군가에게 말하는 식으로는 써본 적 없는 이야기였는데... 무한님께 갈 수도 있는 글, 이라는 생각을 염두에 두고 쓰니 확실히 일기와는 다르더군요.

저를 좀 더 객관적으로 보게 된 부분도 있었고, 몇 가지 질문들에서 '내가 정말 소홀했구나' 반성도 하고, '내가 실은 이런 게 서운했구나' 깨닫기도 하고... '얕은 줄 알면서도 달콤하단 이유로 넘기며, 그것이 깊은 것이라 스스로에게 우기기도 했구나' 조금은 거리를 두고 보니 많은 것들이 눈에 들어오더라구요.

마음의 결정을 내리기가 힘들어서 시작한 글이었는데, 어느 정도 정리가 된 것 같아요. 무한님이 고르신 질문들이 제 연애를 돌아보게 하는 지표가 되었고, 이런 게 정말 무한님의 힘인 것 같다, 라고 느꼈어요. 좋은 질문은 그 어떤 충고보다도 훌륭한 가르침인 것 같습니다.

앞으로도 유머와 감동이 있는 글 기대할게요.
건필하시길.

딱딱한순두부2014/02/07 16:55

수정/삭제 답글달기

무한님 책 이번에 샀어요~~
홀로여도 좋지만 네가 있어 더 행복하다.
알차게 읽고 있네요.
솔로부대 탈출 매뉴얼도 책장에 고히 있구요.
무한님 팬이니 담에 저두 상담 한번 해주세요~ 응?

2014/02/06 08:59

수정/삭제 답글달기

비밀댓글입니다

2014/02/05 19:31

수정/삭제 답글달기

비밀댓글입니다

2014/02/04 04:06

수정/삭제 답글달기

비밀댓글입니다

2014/02/02 13:53

수정/삭제 답글달기

비밀댓글입니다

무카미2014/02/01 15:08

수정/삭제 답글달기

해피 설날!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 댓글은 별로 안달아도 의리는 지킵니다. 물론 글이 좋아서 추천합니다. 홍홍홍. 새해에도 으쌰으쌰 화이팅이에요!

배달부키키2014/01/31 00:40

수정/삭제 답글달기

무한님 떡국 두그릇 드시고 더 건강하시길^^
눈팅만 하지만 의리는 지키고 있습니다. 나이만 어
른인 저를 다잡아 주는 글 매번 감사합니다. 새로
운 글을 보며 새롭게 다잡아 갑니다. 새해 마무리
한답시고 사고 좀 치고 이불에 하이킥 하느라 인사가 늦었어요 ㄱㄱㅑ>_< 공듀님과 더 멋지고 행복한 일들 가득하시길 복폭탄~!설치완료!

2014/01/29 21:31

수정/삭제 답글달기

비밀댓글입니다

2014/01/28 16:15

수정/삭제 답글달기

비밀댓글입니다

2014/01/26 13:14

수정/삭제 답글달기

비밀댓글입니다

2014/01/22 22:55

수정/삭제 답글달기

비밀댓글입니다

2014/01/21 19:25

수정/삭제 답글달기

비밀댓글입니다

2014/01/20 03:44

수정/삭제 답글달기

비밀댓글입니다

2014/01/20 03:34

수정/삭제 답글달기

비밀댓글입니다

2014/01/19 02:46

수정/삭제 답글달기

비밀댓글입니다

2014/01/18 17:45

수정/삭제 답글달기

비밀댓글입니다

2014/01/15 17:58

수정/삭제 답글달기

비밀댓글입니다

2014/01/14 13:24

수정/삭제 답글달기

비밀댓글입니다

달콤2014/01/11 02:03

수정/삭제 답글달기

달콤 01:43

무한님 글 애독자입니다^^ 1월7일 김형에 관한글을 특히 유심히 봤어요. 제가 작년에 만나 짧은연애하고 끝난 조건좋은 그 김형이 아닐까 싶네요ㅎㅎ 썸탈때와 사귀고 난 후의 모습이 너무 달라 혼란스러웠는데.. 이별의 이유도 알려주지않고 차갑게 돌아서더니만~ㅠㅠ 혹시 그 김형 이니셜이 kms는 아니지요~? 내가 서툴어서 좋은남자를 놓쳤나 자책하며 반성문쓰고 살았는데, 그게 아닌가봅니다^^ 좋은글 감사해요~!! 그 김형 이니셜이 KMS 인가요~?

2014/01/08 23:31

수정/삭제 답글달기

비밀댓글입니다

2014/01/08 19:58

수정/삭제 답글달기

비밀댓글입니다

2014/01/07 20:21

수정/삭제 답글달기

비밀댓글입니다

2014/01/06 17:48

수정/삭제 답글달기

비밀댓글입니다

2014/01/04 12:39

수정/삭제 답글달기

비밀댓글입니다

공주영2014/01/02 15:30

수정/삭제 답글달기

무한님 안녕하세요 ~ 2014년이네요
2013년 무한님덕분에 든든했어요 ^^
14년에 무한님과 그주위 모든분들이
슬픔보다 기쁜일이 더많은 한해가 되길바랄게요
2013년도 고생많으셨고 고마웠구요, 이번해에도 잘부탁드릴게요.

엘제이2014/01/01 17:05

수정/삭제 답글달기

무한님~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2013/12/30 16:15

수정/삭제 답글달기

비밀댓글입니다

2013/12/30 14:14

수정/삭제 답글달기

비밀댓글입니다

2013/12/28 16:16

수정/삭제 답글달기

비밀댓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