댓글보기  댓글쓰기

매뉴얼이 책으로 나왔습니다. 새로운 내용과 업그레이드 된 매뉴얼을 만나보세요!



▲ 이제, 매뉴얼을 책으로 만나 보세요 ^^

 

[YES24로 책 보러가기(클릭)]

[알라딘으로 책 보러가기(클릭)]

[교보문고로 책 보러가기(클릭)]



+ 책 발행 관계로 시즌1의 모든 내용들을 블라인드 처리합니다. 시즌1의 내용들은 책으로 만나보세요! 시즌2는 노멀로그에서 계속 보실 수 있습니다. 오른쪽 카테고리를 참고하세요.



 

신고
이전 댓글 더보기

k양2009.10.09 13:52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남여 사이에 우정이 존재하는 입장이에요.
단.한쪽이 한쪽에 마음을 주어버리면...
기울어진 우정은 더이상 우정이 아니라 짝사랑? 처럼 되죠.

그릇된 생각만 아니라면 남.여도 좋은 친구가 될수 있어요.^^

저도 대학때 베프 선배 오빠의 와이프와도 친구처럼 지내거든요~^^

호감2009.10.09 15:20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남녀간의 우정... 가능하다고 봅니다.
남자든 여자든, 남자 여자 이전에 사람입니다.
사람끼리 서로 통해서 친구가 된다는게
불가능하다고 생각하지 않습니다.
하지만 변질되기 쉽기 때문에
없다고도 하는 사람이 있는 것 아닐까요?ㅋ

이게 다 무한님 때문2009.10.09 15:58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이성간 이라고 해도 오히려 애인보다 더 마음이 잘맞고 통하는 "소울메이트"가 존재할 수 있다고 생각해요

하지만 양쪽 모두 순수하게 소울메이트로만 생각하고 지내는 경우는 많지 않은것같아요

이성간에 우정이 없을 수는 없겠지만 확률은 매우 낮다고 생각해요

숯불에구웠다2009.10.09 17:08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이래서 어렵다니깐 -_-

근데 난 여자친구가 전혀 없는걸루 봐서 성격에 장애가 있나봐요(응?)

zerozin2009.10.10 01:38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이성간의 우정은 여성들의 착각 속에서만 존재합니다

2009.10.17 17:26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그게2009.10.10 01:58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30여년 살아보니,
법대, 공대는 인정.
여자 절대 부족과, 장시간의 공부시간....
볼꺼 못볼꺼 다 보고 지내는 그들은, 서로를 이성으로 보기 힘들어함....
그냥, 불쌍한 동료,친구일 뿐.
어쩌면 그래서 슬픔...서로에게 이성으로 보이고 싶어하는 이들에게는...

민하2009.10.10 04:25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댓글 달아주신 무한님 감사합니다.

제 생각엔 무인도와 현실이 크게 다를 것이 없다고 생각합니다.

사람은 사람속에 있어도 언제나 외롭죠.

그 사람속에는 남자사람 과 여자사람 이 있죠.

제가 노멀로그 전체를 왜곡한건 죄송합니다 ㅎ

항상 솔로부대탈출메뉴얼 만 읽어서..;

그렇다고 무한 님 께서

'솔로부대 탈출을 위해서.. 남자 분 이시라면 남자 도 만나보세요'

라고 하시진 않겠죠? 동성애도 또 하나의 시각으로 받아들일수 있다..

라고 생각하거나 혹은 느끼는 사람이 세상에 얼마나 될까요?

하지만 '외롭다' 고 느끼는 건 사람이라면 누구나 느끼는 감정이죠.

직장에서 동기들과 상사들과 후배들과 아웅다웅 하며 일하고

마치고 친구들과 술한잔 하고 집에 들어왓을때

만약 애인이 없는 미혼자 라면..

'외롭다'

고 느끼지 않을까요? 누구라도?

제가 얼마 살진 않았지만.. 그런 외로움 속에서 살다가

서로 전혀 의식하지 않았는데 그런 외로움 속에서 서서히 친해지며

결혼까지 간 케이스를 봐서 하는 이야기 입니다.

물론 무인도에 떨어져서도 절대 너는 싫어 라고 할 수도 있겠죠.

하지만 남과 여는 자석과 같아서 그렇게 둘이 10년 20년 살면..

(전제를 붙여서.. '살면' ㅎ) 당연히 애정도 생기겠죠. 알게되고 이해하고.

그렇다고 무인도에 남자 둘이 떨어졌는데 설마 게이가 될까요?



..그럴리는 없죠.

무한™2009.10.10 06:56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네, 민하님의 의견 잘 들었습니다.

전 기본적으로
'무인도와 현실은 분명 다르다'고 생각하며,
나와 생각이 다른 사람이 극소수라고 하여도
그들을 완전히 배제하지 않으려고 노력하고 있습니다.
'남과 여자는 자석 같아서'라고 생각하지 않습니다.
또한, 무인도에 남자 둘이 떨어질 경우
게이가 될 확률도 배제할 수 없다고 생각하는 쪽입니다.
말씀하신 것 처럼, 남자와 여자가 무인도에 떨어지면
누구라도 10년 20년의 시간동안 정이 들고
서로 알아간다는 말 처럼 말입니다.

'그럴리는 없죠' 라고 하신 부분에서
주장하시는 것에 대해 확고한 생각을 가지신 관계로
'논쟁'이 아닌 '대화'는 불가능해 보입니다.

죄송하게도 이 부분에 대해서 논쟁하고 싶은
그런 생각은 없답니다.
위의 글을 읽어 보시면 알겠지만,
모든 가능성에 대해 열어 놓고
'제 의견'을 말할 시간을 구하고 있는 글이니까요.

이해 부탁드립니다 ^^

유성호접검2009.10.10 16:54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평소에 이 주제에 관심이 있어 댓글도 답니다.

남녀간 우정은 특수한 역사적 배경이 있다면
(당사자들이 우정도 좋다고 타협하면)가능합니다.

<나의 사례>
1. 초등동창을 고교부터 결혼전까지 이러저래 연락도 하고
만나기도 하고 지냈으나 신체적 교류는 없었는데
둘다 결혼하고고 연락이 지속되고 한번씩 보면
왜 그리 좋고 반가운지. 서로 절에도 가고 합니다.
애하고 같이 보고말입니다.

서로 내면적 에너지가 비슷한 것 같아서
오래동안 크고작은 개인사를 알기에 우정도 좋음
(참고로 남자인 저는 현재 처와는 중매결혼으로 정신적 소통은 약하고
여자친구는 재미교포2세와 결혼하여 미국에 살며 한번찍 귀국함)

<타인의 사례>
남자가 결혼한 상태에서 문학동호회에서 호감가진 여자와
함께 여행갔는데 여자가 유혹을 하였으나 남자는 요행히
유연하게 벗어났는데 그 이후 정말 친구가 되었다고 함
지금은 안전하게 함께 여행도 함.


결론: 영화작품처럼 주체의 스타일이 크게 좌우하는 듯함

남자인 나와 타인인 남자의 경우 (우습지만) 둘다 그래도 순수하고
예술적인 로맨스적 취향도 있음.
여자인 초등동창과 타인남자의 친구들은 내가 볼때 은은한 여성적 매력이 있는데 절제력도 있는 것 같음.

그러고 보면 남여간 친구(배우자와 애인이 공인해주는)여부는
행운인 것 같음.

참고로 아무리 친구라도 한번씩 보면
애정도 느낌.

민하2009.10.10 21:08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무한님 답글 감사합니다.

의견의 차이는 누구나 있는거니까요 ㅎ

hhh20462009.10.12 02:40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전 이성친구라는 게 매우 확률이 낮은 관계라고 생각해요
저 또한 친하게 지낸 남자들이 몇있고
그들의 연애상담과 고민, 이런식으로 절친하게 지내지만
동성친구만큼의 편함과 허물없음은 가지기가 힘들더라구요

그리고 몇인들은 친구라고 믿었던 쪽에서 흑심(?)을 품고 있기도 했고
저 또한 가능성을 열어둔 친구도 있었으니까요

위엣분 말씀말마따나
친구가 아니라 조금 더 친한 동창이거나 아는 동네인일 수도 있겠죠

하지만 확률 적은 관계라고 해도
계속해서 만나고 싶고 좋은 관계를 유지하고 싶은
이성인 사람들이 있으니 이성친구가 있다는 믿고 싶어지네요^^

구피2009.10.12 16:41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결국엔 자기깜냥껏 판단하고 생각하게 되는거 같네요.

한가지 댓글들을 읽으면서 느낀건,
이성"친구"에 대해서 이야기 하시는 분들은 남녀간의 우정이 가능하다고 하시고,
"이성"친구에 대해서 이야기 하시는 분들은 남녀간의 우정은 없다고 하시는거 같네요 ㅋ

진땡2009.10.14 18:42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http://blog.daum.net/hokitika/44
무한님 글이 참 여러곳에 돌아다니네요.
출처도 안밝힌것 같은데...
과제도 덜끝내고 글 뒤적거리다가 발견했네요.

tommyg2009.10.15 02:50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이렇게 긴 댓글을 끝까지 읽어본적 처음이네요.^-^

무한님의 글...또한 읽으면서 제 지난 일들과 친구들을 생각케하고..

많은 생각을 하게 하는 글과...그에 못지않은 훌륭한 댓글들...

무한님의 팬들역시 어느정도 수준급임을 느끼게해요~^^

저도 앞으로 무한님의 팬들중 하나가 될듯~^^*

올드괭2009.10.19 12:14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추천하고 싶지 않은 관계라고 생각해요.
성향이나 코드가 맞으면 동성보다 더 친밀해질수도 있겠지만 이래저래 가슴 아픈일이 크니...서로 얼마간의 가능성을 인정한다는 것을 전제로 한다면 좋겠지만.
'넌 좋은 친구야'라는 멘트를 날릴 것을 항상 염두에 두고 있다면 애초에 시작도 말아라 라고 말해 주고 싶어요.

호루룰루2009.10.20 11:06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이문제는 아무리 생각해도 답안나온다는

그저 믿는거죠 ㅋㅋㅋ

근데 참 이성친구라는게

난 친구야 라고해도

상대방이 안그런경우도 많아서

어려운문제 ㅎㄷㄷ

ㅎ0ㅎ2009.10.20 22:16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저는 가능하다고 생각합니다.
제 주위에도 몇명 있는데 전-혀 이성으로 안 느껴지던데요;;;

ss--2009.11.03 12:44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왠지가능하다고 보는 쪽은 여자가 더 많고
불가능하다고 보는 쪽은 남자가 더 많은 것 같을 것 같을.....ㅋㅋ

헤븐2009.11.09 00:34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가능하다고 보는데.. 불가능이라 외쳤지만 경우에 따라 가능하더라구요?
여자사람임에도 불구하고 용기내서 고백했다가 차였습니다ㅠㅠㅠ
끝인줄알고 체념하고있었는데 남자가 친구로지내고싶어하더라구요?
-그래서 지금은 심심하면 만나서 노는 친구로발전??
그땐 뭐가 좋아서 고백했나싶어요ㅋㅋ

전 된다고생각해요..ㅋㅋ 좋은글 감사해요~

가능하다 보는데요2013.02.16 22:53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저도 주위에 이성친구만 10명 넘게 있습니다.....^^
물론 다 3년정도 되엇구요
그중에 정말 친한 베프 두사람있는데
베프들이 연인 있다 그럴때는 절대 연락안하고
꼭 필요할때만 문자 날리는 경우로 하지만
그들이 솔로가 되었을때는
만나서 술먹고 인생사 이야기 나누고...... 그렇습니다만....
전 정말 가능할것 같아요. 모두다 human으로 보면 가능하지 않을까요?
구지 성을 덧입히는게 아니라요.

그리고 제 베프들은 저에게 대놓고
'난 정말 너랑 연애하느니 차라리 자살한다'
라는 소리 대놓고 하면서 정말 '동성간(?)' 처럼 지내는 친구 내지 '자매(?)'
로 지내는 경우가 허다합니다만...........

마음빛2015.05.11 08:50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이건 사람마다 "친구의 기준"자체가 모호하기 때문에 결과가 다양한 것 같습니다. 성격에 따라 그저 원만한 관계라면 친구라 여길 수도 있고, 깊은 우정의 관계만을 친구라 여길 수도 있습니다.

그리고 적극적인 성격이라면 많은 이성과 친구로 지낼 기회가 있을 것이고 소극적인 성격이라면 이성과 친구로 지낼 기회가 적을 것 같습니다.

또 "연애의 기준"도 사람마다 모호한 것 같습니다. 이성에게 어떠한 감정을 느꼈을 때 연애를 해야하는 것인지 확실하게 구분하기는 어렵다고 생각합니다.

로맨스적 감정의 기준을 말하기는 어렵지만 이성에게 뚜렷한 설레임과 두근거리는 육체적인 반응이 있을 때 로맨스적 감정이 성립한다고 생각합니다.

그런데 꼭 그런 감정이 아니더라도 연애는 얼마든지 할 수 있는 것이기에 이에 따라서 이성과 친구로 지낸다는 게 불가능하게 비춰지는 것 같습니다.

이건 성격에 따라서 이성에게 감정적으로 민감한 사람이라면 이성과 친구로 지내는 것이 어려울 것이고 이성에게 감정적으로 둔감한 사람이라면 이성과 친구로 지내는 것이 쉬울 것 같습니다.

이성을 이성이라 인식하기 전에 한 사람으로서 상대를 존중한다면 이성이라해도 지켜야 할 선은 지킬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이것은 감정의 문제이기 전에 존중의 문제인 것 같습니다.

이성이라 하여 상황에 따라 얼마든지 연애할 수 있다는 생각은 애초부터 상대를 한 사람으로서 존중하는 것이 결여된 것은 아닌가 합니다. 본인이 마음에 든다고 하여 일방적으로 사랑하는 것은 실례이니까요.

사람마다 성격이 다르니 이 문제의 답은 둘 다 맞다고 생각됩니다. 지극히 소극적인 성격인 경우 이성인 친구가 한 명이라도 있다면 다른 이성과 연애를 하는 것이 어렵게 여겨질 수도 있습니다.

결론은 이성과 친구로 지낼 수 있는 사람도 있고, 친구로 지낼 수 없는 사람도 있는 거겠죠. 제 생각에는 이성과 서로 존중하는 친구사이로 지내는 분은 정신적으로 상당히 성숙한 분이 아닐까 합니다.
댓글은 무료로(응?), 별도의 가입이나 로그인 필요 없이 남기실 수 있습니다.
사연은 공지(클릭)를 읽으신 후 신청서에 적어 메일로 보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