댓글보기  댓글쓰기

매뉴얼이 책으로 나왔습니다. 새로운 내용과 업그레이드 된 매뉴얼을 만나보세요!



▲ 이제, 매뉴얼을 책으로 만나 보세요 ^^

 

[YES24로 책 보러가기(클릭)]

[알라딘으로 책 보러가기(클릭)]

[교보문고로 책 보러가기(클릭)]



+ 책 발행 관계로 시즌1의 모든 내용들을 블라인드 처리합니다. 시즌1의 내용들은 책으로 만나보세요! 시즌2는 노멀로그에서 계속 보실 수 있습니다. 오른쪽 카테고리를 참고하세요.



 

신고
이전 댓글 더보기

시라노2009.09.07 20:55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매번 추천은 자동으로 누르고 있으나

정작 로그아웃만 당하는(응?) 1인 ㅋㅋ

2번 공감합니다 ㅋㅋ

그땐 참 왜그랬는지 ㅠ.ㅠ

허걱2009.09.07 21:05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어쩜 이렇게 잘 찝으셨지..ㅋㅋ
떠보는 문자가 제일 싫더라구요..
답답하고 짜증나고
답장하려다가도 하기 싫어지는..

바나나앙2009.09.07 21:18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크아 -0-
무한님,이렇게 답을 주시는군요ㅠ
충분히 반하지 않은 상태에서
칼자루까지 쥐어줬으니 -3점이군요 ㅠㅠ
만나서 해결하고 싶지만. 차로 달려도 4시간 넘는 너무나 먼 장거리라ㅠ
안타까울뿐이네요ㅠ

에혀.. 이렇게 접어야하나ㅠ

nana2009.09.07 21:30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에휴..
발을 더 들여놔야 좋을지, 빼야 좋을지 잘 모르겠네요
우선 잠시 제자리에서 기다리는 중인데요
언제쯤 그의 마음에 로그인할 수 있을까요?
상대방의 마음을 알 수 있으면 좋을텐데..ㅋㅋ

화마남2009.09.07 23:47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예전에 참 순진하기만 했었을 때.. 그때 저의 모습들이에요~^^;;

분홍노을2009.09.08 00:49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안그래도 전 남친에게 '널 잊을 수 있게 도와줘'라는 말을 하려고 했었는데 이 글 보고 속으로 뜨끔했습니다. 구질구질하게 미련떨지 말아야겠네요 ㅜㅜ

supergirl2009.09.08 06:33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항상 잘 보고 가요!

존나쎄팬2009.09.08 09:45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좋은 글 잘 읽고 갑니다.
오랜만에 시간내서 정독하고 갑니다.


이 글은 꼭 연인이 되기 전에만 해당하는 글은 아닌거 같네요.
지금 커플부대이신 분들에게도 해당하는 글인듯...

왜요?2009.09.08 11:03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커플되면 올인해서 사랑해야 하는거 아닌가요?

오늘화바에2009.09.08 11:01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300명 어장관리녀 나온다네요
모두 봐주자구요~!!
ㅎㅎㅎㅎ

카이사르2009.09.08 12:30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지난주 일요일 소개팅에서 오랫만에 (일년만에) 마음에 드는 사람을 만났어요.
이것 저것 따지고 재고 '예쁘고 어린 여자랑 꼭 사귈거야!'라고 굳게 다짐했었는데, 마음에 든 사람은 나이 저랑 비슷하고 꼭 (객관적으로는, 물론 내눈엔 안그렇지만)예쁘지만은 않은 사람이네요. 암튼 이번에는 무한의 노멀로그, 그동안 내 연애의 성공사, 실패사 총동원하고 집중해서 한번 잘해보려고 합니다. 좋은 글 감사합니다 무한님! :)

2009.09.08 13:04

수정/삭제 답글달기

비밀댓글입니다

lovely L양2009.09.08 14:47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ㅇㅇ..전 정말 잘 할수 있는데ㅡㅡ^
이젠, 이론 독파 했으니..실습할 수 있는 대상부터 나타나주셨으면..ㅡㅡ^
ㅋㅋ

기일게 여행갔다와서 올만에 보는 무한님의 글은 참으로 뜨끔하니, 정겹네요^^;;ㅋㅋㅋ
오스트리아 인터넷카페가서도 혹시나 새글 올라온 것 없나하며 들어오기도 했었다는^^ㅎ

암튼~
실습대상 남자 사람이 나타나는 그 날까지 두손모아 기도해봐야겠어요~ㅋㄷ

응답2009.09.08 21:21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짜쟌~

보안세상2009.09.08 16:48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안녕하세요. 보안세상입니다^6

보면서 뜨끔한 부분도 많네요

어릴 때는 왜 이렇게 아무생각 못하고 달리기만 했을까요 ㅋ

wisdom2009.09.09 02:31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오늘도 재밌게 잘 봤습니다 무한님^^
읽는 사람이야~ 5분 이내로 읽는거지만
쓰는 무한님은 그 이상의 시간이 걸리실텐데..언제나 수고가 많으셔요 >0<
항상 재밌게 잘 보고 있답니다^^

제 나름대로 내린 이번포스팅의 결론은..
[상대가 나에게 충분히 반한 상태] 인지 아닌지를 빨리 캐치할수록
마법사.마녀 탈피성공률은 더 높아질것같네요..ㅋㅋㅋ

하지만 그걸 캐치하는 능력이 있어야하는데...
그건 결코 쉬운게 아닌것같다며;; OTL
리얼 관심 or 어장관리..
이 두가지를 구분하는게 가장큰 문제인것같네효~ㅋ.ㅋ

아트라스2009.09.09 13:02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전 아무리 문자 보내도.. 답장도 안오던데요.. 이런땐 어찌해야 하나요??

Portuga2009.09.09 16:43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기분이 영 꿀꿀한 날이 었는데 이글을 보구 피식 거리며 어느정도 풀었네요.
글 내용이 여자분들쪽인거 같지만 남자인 제가 봐도 공감이 가는 부분이 많네요..
뭐 모든 댓글을 밤을 새서라도 보신다니 안드로메다 순위권이긴 하지만 이렇게 댓글 답니다 ㅎ
하드를 바꿨더니 컴퓨터가 제대로 돌아 갔다는 말...
역시 기본적인 문제는 저인가 봅니다..
그래서 솔로인건지도 모르겠죠. ㅎ
사귀자고 말도 안했고 좋아 한다고 말도 안했고..
단지 내 기준으로 좋아 한다는 어필을 한거 같다라는 생각에..
답문자라도 없으면 혼자 또 역시 아닌가 보다라는 생각을...

정말 진지 하게 이거 하나만 물어 보고 싶네요..(여자사람님들..)
문자를 받았을때...
답문자를 안하는 심리는 당최 뭔가요...?
뭐 여기서 한번 언급이 되었던 상대에겐 답을 필요로 하지 않는 문자일수도 있다..라는 문자가 아닌..
계속 말이 이어갈수 있는 문자 였는데 말이죠....
그냥 상대방이 싫어서? 아님 딱히 답할께 없어서?

매시기2009.09.10 01:00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2. 답답함을 못이겨 해답을 달라는 말
"난 더이상 못기다리겠어"
"응?"
"만날꺼아니면 우리 그냥 연락하지말자"
"응?"
"이러는거 힘들다"
"아...꼭 그걸 말로해야되?"
"응"
"....."
"그래 그럼 난 이만 나가볼게"
"...."

전 이랬는데 여튼 사귀고있어요

무지개사탕2009.09.10 12:56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저 재능교육 다니는데 ㅋㅋㅋ(회사원이란 얘기)
재능교육이 입지를 더 넓혔어야 했는데 말이죠a 많은 솔로부대원들에게 도움을 주지 못하고 있군요-_-; 홍보와 마케팅에 더욱 힘쓰겠습니다ㅋ

네티2009.09.11 14:29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헐 딱 나네 ㅠ

2009.09.13 18:11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ㅠㅠ딱 지금 저네요.
다행히 제가 저런 행동을 해도
보듬어주는 남자긴 한데
사귀자는 말은 절대 안하네요........
이건머냐규 나쁜남자인거냐규
댓글은 무료로(응?), 별도의 가입이나 로그인 필요 없이 남기실 수 있습니다.
사연은 공지(클릭)를 읽으신 후 신청서에 적어 메일로 보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