댓글보기  댓글쓰기

이건 연애와 관련된 얘기가 아니라 대인관계와 관련된 이야기인데, 사연의 주인공인 S양이 ‘남자와 거의 접점이 없는 상태’로 살아온 까닭에

 

-남자들은 원래 이런가? 아니면 이 남자만 이상한가? 내가 뭔가 잘못하고 있는 게 있나? 남자가 이럴 때에는 어떻게 대해야 하나?

 

라는 고민을 하며 보내온 사연이다.

 

 

 

우선 이건, 지극히 정상인 상황이니 별로 걱정 안 해도 좋다는 얘기를 해줘야 할 것 같다. 여성들과만 관계를 맺고 살아온 S양 입장에선 남자 사장님의 대답이 너무 짧으며 무성의해 보일 수 있는데, 그건 사실 남자들이 S양이 주제로 삼는 것에 별 관심이 없기 때문이며, 특히 모태솔로인 남자 사장님의 경우 ‘문제해결을 위한 대화법. 용건만 간단히’를 코어로 하는 대화에만 익숙한 까닭에 더 그 성향이 심할 수 있다.

 

이성과의 접점이 거의 없이 살아온 남성들의 경우, 대부분의 질문을

 

-응/ 아니.

 

로 받곤 한다. 널리 알려진 이야기 중, 공대 오빠에게 “오빠 밥 먹었어요?”라고 물으면, “어.”라는 대답만 돌아온다는 이야기가 있는 것처럼 말이다. 때문에 S양 직장의 남자 사장님 역시, S양이

 

“여름에 폭염이라 많이 힘드셨죠? 이번 여름 진짜 더웠잖아요.”

 

라고 한 말에,

 

“에어컨 켜고 있어서….”

 

라는 ‘진짜 대답’ 밖에 할 줄 모르는 거라고 보면 되겠다. 이런 평면적인 대화에 익숙한 사장님과는 정반대로, 남자와의 접점이 없었던 S양은 여성 특유의 입체적인 대화를 하려 하니, 둘의 대화는 더욱 겉돌게 될 수 있다. S양은 사장님에게

 

“A과일 들어간 샌드위치랑 B과일 들어간 샌드위치 중에 뭐가 좋으세요?”

 

라는 식의 질문을 한 적도 있는데, 그건 마치 S양에게

 

“AMD랑 인텔 중에 어느 CPU를 더 선호하세요?”

 

라고 묻는 것과 비슷하다고 보면 되겠다. S양은 저 질문에 대해 ‘아니 컴퓨터가 그냥 컴퓨터지 AMD랑 인텔은 또 뭐….’ 할 수 있지 않은가. 그것처럼 사장님 역시 ‘아니 샌드위치는 그냥 빵인 거지 뭐 과일을 또 따지고….’ 할 수 있다.

 

 

사장님이 자학적이거나 부정적인 멘트를 자꾸 하는 것에 대해서는, 원래 사람 성향이 좀 그러니 굳이 그걸 S양이 바꾸려 시도하진 말길 권하고 싶다. 그냥 ‘그러려니’ 하면서 지켜보는 게 낫지, 괜히 이쪽에서 부정해주며 대화를 이어가려 하면, 상대는 자신의 부정적인 말에 부정을 받아 안심하려 하게 되는 일이 벌어질 수 있다. S양의 친구 중

 

“아 근데 소개팅남 별로면 어쩌지? 만났을 때 별로일 것 같아.”

“일기예보에는 비 안 온다고 하는데 오면 어쩌지?”

“어차피 나 시험 봐도 떨어질 거야. 공부도 많이 안 했으니까.”

 

라는 이야기들을 달고 사는 친구가 있다면, 그런 염려와 부정적인 이야기들은 그냥 한 귀로 듣고 한 귀로 흘리는 게 제일이지 않겠는가. 그걸 조목조목 반박하며 자신감을 심어주고 부정해가며 사람을 바꾸기란 산을 옮기는 것 만큼이나 쉽지 않은 일이니, 습관적인 그런 염려와 부정을 진지하게 받아들이지 말고 그냥 상대의 ‘버릇’이라 생각하며 대충 받아넘기길 권한다.

 

또,

 

-사장님이, 밥 빨리 먹고 혼자 일어나 버리는 것

 

에 대해서도, 역시 그게 눈치 주거나 S양과 밥 같이 먹기 싫어서 그러는 게 아니라, 그냥 그 사람 성격이 그렇다고 생각하며 받아들이자. 여러 사람과 어울리며 다듬어지지 않은 사람들이, 대개 그렇게 자기 배부르면 누가 더 먹든 말든 자리를 털고 일어나곤 한다. 회식 가서도 고기 구운 거 혼자 허겁지겁 다 먹고 자긴 배부르다며 젓가락 놓는 사장도 있고 하니, ‘혹시 뭔가 숨은 의도가 있는 행동인가?’하는 고민 같은 거 하지 말고 이쪽의 템포 대로 하길 권한다.

 

S양은 둘이 일하는 공간에서의 침묵이 불편하겠지만 상대에겐 오히려 그게 편할 수도 있다. 그래서 굳이 어떻게든 자꾸 더 말을 걸고 상대와의 대화를 이끌어내려 노력하진 않아도 좋은데, 꼭 그러고 싶다면

 

-질문은, 상대가 잘 아는 것을 위주로 하기.

-돌려 말하지 말고, 직접 말하기.

-왜요? 진짜요? 그래서요? 등으로 추임새 넣기.

-이쪽이 하고 싶은 거면, 자꾸 해서 익숙하게 만들기.

 

정도를 염두에 둔 채 시도해 보길 권한다. 원래 S양의 사장님과 같은 남자에겐 넉살 좋고 놀릴 줄도 아는 사람이 잘 맞긴 하는데, 굳이 사장님과의 대화를 위해 S양이 자신의 성격까지 개조할 건 없고, 너무 다 진지하게 다큐로 받아가며 사장님을 갱생시키려 하지 말고 대해보길 바란다. 자 그럼, 오늘은 여기까지.

 

카카오스토리에서 받아보는 노멀로그 새 글! "여기"를 눌러주세요.

 새 글을 편하게 받아보실 수 있습니다. 

 

▼공감과 좋아요, 댓글은 제게 큰 힘이 됩니다. 감사합니다.

レイラ2018.11.29 21:02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오?

レイラ2018.11.29 21:03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와 선 처음이에요! 첨에 댓글창이 오류가 나서 안 보이는 줄 ㅋㅋㅋㅋ
사연자님 머리로는 매뉴얼을 보고 납득해도 곤란하시겠지만 힘내세요!

ㅅㄹ2018.11.29 21:30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오늘은 대인관계 매뉴얼이군요! S양 화이팅!ㅎㅎ 사무실에 직원이 많지 않으신가보다ㅠㅠ

부산나비2018.11.29 22:06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남자분들, 마음과 달리 무뚝뚝한 표현밖에 못하는 분들 많죠 ^ - ^.
이해 할려고 하면서도 섭섭할때 있어요. ^ - ^

ui2018.11.29 23:00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S양도 아시겠지만...그냥 저 사람은 저렇게 생겨먹었나보다 싶은 사람들 굉장히 많습니다. 상대가 특별히 언급 없으면 그냥 냅두면 됩니다. ㅎㅎ

AtoZ2018.11.29 23:48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S양이 무뚝뚝한 모태솔로 사장님을 좋아하는 거예요? 어느 적적한 사무실에 봄바람이 감도는 듯 해서 웃음이 지어지네요. ^ㅁ^

ㅇㅁㄴ2018.11.30 02:40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음.... 저도 저런사람 몇번 겪은적 있는데요
그냥 성격이 좀 무뚝뚝한가보다~ 수줍음이 많은가보다~ 여자 경험이 별로 없어서 그런가보다 하고 제가 먼저 다가가고 관계를 이끌어가려고 엄청 노력했는데
알고보니 그냥 저한테 관심이 없었거나 비밀로 사귀는 여친이 있다거나 하더라구요
반대로 저랑 잘됐던 분들중에 극소심하고 내성적이고 조용한분들 많았는데(제 취향이 좀 이래요) 그런분들도 어느순간 용기내서 호응해주시고 먼저 다가오기도 하고 그러셨어요.
아무리 무뚝뚝하고 무심한 사람이라도 제가 접근했을때 싫지 않으면 반응이 반드시 있긴 하더라구요... 잘 판단해보시길...

썰좀2018.12.02 01:06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더 풀어주세요. 저는 저를좋아하는사람과 제가 좋아하는 사람이 항상 갈려서 ㅠㅠ여자가 다가가는건 정말어렵네요..

ㅇㅇ2018.11.30 21:05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노말로그에 연애 상담과 무한님 일상이야기 말고 다른 글이 올라오는건 처음 보네요.

무한만세2018.11.30 22:05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오 이런 연애 이외의 관계나 사람에 대한 글도 너무 좋네요! 역시 통찰력 좋으신 무한님^^ 또 한 수 배워갑니다~

ㄱㄷㄴ2018.12.01 02:07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근데 글만 읽어서는 s양이 저 무뚝뚝한 사장님을 왜 좋아하는지 이해가 안되네요..! 성격이 안맞는거 같은데 외모가 잘났나? 돈이 많나? 사장님이니깐 후자같긴 한데 신기하네요 ㅋㅋ

여름이아쉬운2018.12.01 11:11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이 글 연애 관련 이야기가 아니라 대인관계에 대한 이야기 아닌가요...? 다들 자꾸 사연자분이랑 사장님이랑 엮으시길래..

고랑고랑2018.12.01 12:41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연애매뉴얼도 좋지만 이런 대인관계 매뉴얼이 더 좋은건 제가 결혼해서일까요? ㅋㅋㅋ 너무 좋아요
도움이 많이 됩니다

Clyde2018.12.01 16:44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이 글은 연애 매뉴얼이 아니라 대인관계 매뉴얼입니다 여러분

Ace2018.12.01 23:25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ㅋㅋ 매뉴얼만 읽었는데 벌써 제가 답답..

연애 매뉴얼 아니고 대인관계 매뉴얼도 좋은 것 같아요!! 사람마다 정말 생각하는 것도 느끼는 것도 달라서, 자기랑 다른 유형인 사람들을 이해하기가 쉽지 않더라구요.

토요일도 어느새 다 갔네요, 좋은 주말 되세요! ㅎ

은용2018.12.03 20:39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와 이런 대인관계 매뉴얼 너무 좋아요 !!!
특히 그런사람 바꾸기가 산을 옮기기보다 어렵다는 말... 진짜 ㅠㅠㅠ너무 공감합니다.
잘 읽고 갑니다 !

후후2018.12.05 16:49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암드와 인텔 , 샌드위치 과일 뭘 넣을지 둘다 중요한 저로서는 명확하게 자기 의사 밝히지 않는 사람들이 너무 어려워요.. 대인관계 매뉴얼 너무 좋은 것 같아요!
저도 노멀로그 연애보단 대인관계가 힘들어서 종종보거든요 ㅠㅠ
댓글은 무료로(응?), 별도의 가입이나 로그인 필요 없이 남기실 수 있습니다.
사연은 공지(클릭)를 읽으신 후 신청서에 적어 메일로 보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