댓글보기  댓글쓰기

매뉴얼이 책으로 나왔습니다. 새로운 내용과 업그레이드 된 매뉴얼을 만나보세요!



▲ 이제, 매뉴얼을 책으로 만나 보세요 ^^

 

[YES24로 책 보러가기(클릭)]

[알라딘으로 책 보러가기(클릭)]

[교보문고로 책 보러가기(클릭)]



+ 책 발행 관계로 시즌1의 모든 내용들을 블라인드 처리합니다. 시즌1의 내용들은 책으로 만나보세요! 시즌2는 노멀로그에서 계속 보실 수 있습니다. 오른쪽 카테고리를 참고하세요.



 

신고
이전 댓글 더보기

신비한나라2009.10.22 16:57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무한님 , 오랜만에 들렀어요~
그 동안 이러저러한 일이 많아서.. ^^;
각설하고, 제 남자친구 키가 165정도에요.
저는 남자친구보다 1~2cm 정도 더 크구요. 그치만 사랑하는 데 전혀 문제 없답니다. ^^
남자친구 만나기 전에는 "남자라면 182cm 정도는 되어야.."라고 생각했었는데, 지금은 생각이 달라졌어요.
마음의 키가 중요한 거 아니겠어요? ㅋㅋ
키는 비록 작은 편이지만 모든 일에 자신감 있구, 열심히 하는 모습이 엄청 사랑스럽거든요. *^^*

은현2009.10.23 11:56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그런데 주변에 제 친구들을 봐도
키는 아무 문제가 되지 않는 것 같아요
160대 친구들도 연애 잘 하고 다니던데요 ^^

마녀2009.10.24 19:51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전 키가 굉장히 작은편이고 여자라서 키에는 신경안써요.

이제까지 사귄 여자,남자들 따져보면 키는 저랑 같은 키부터 180까지

골고루 사겨서 대강 아는거지만

키큰애들은 거기에 자부심이 있달까 절 약간 무시하는 경향도 있더라구요.

지금 제 남친은 165인데다가 얼굴은 빈말로도 잘생겼다 못하지만

지금 엄청 행복하게 연애하고 있거든요ㅋㅋ

솔직히 키는 자잘한 것에 불과함

정기사♡2009.10.26 17:49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노멀로그를 방문한 이래 가장 까끌한 댓글이 많이 달린 글 같네요
나이 28에 키 173.3
어릴때 생각은 키 180이하는 남자로 보이지도 않는다였지요
그런데 생각보다 주위에 키 큰 남자들이 별로 없더라고요
처음엔 그놈의 키가 뭐라고 쉽게 포기가 되지 않더라고요
근데 웃긴게 막상 사람을 만나보면 키 큰 사람보다 작은 사람에게 더 호감이 많이 가더라구요 그래서 많이 혼란스러웠어요 그러다 생각한게 키가 무슨 대수라고.대부분 남자분들이 저보고 진짜 키 크다며 왠만한 남자는 부담스러워 어디 만나겠냐고 하시지요 그런 생각 가지신 분이면 오히려 별 매력도 못 느끼겠고 마음이 작은거 같아서 싫더라구요 오히려 작더라도 제 키를 부담스러워 하지않고 오히려 멋지다며 자랑스럽고 이뿌게 봐줄 수 있는 마음의 키가 큰 분들이 훨씬 더 좋더라는.지금 제 남친도 저랑 키가 똑같아요 ㅋ그래서 저한테 함부로 못 덤비겠다고 하는데,저만 바라보고 이뻐해주고 사랑해주니 키따위가 무슨 대수겠어요~키는 그냥 키에요 절대적인 기준이나 가치가 될 수 없는겁니다

드린2009.10.26 21:41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키는 중요하지 않아요~
마음이 중요하죠~
제 남자친구도 키가 작은편이지만 전 전혀 게의치 않습니다.
전 남자친구가 혹시나 신경쓸까봐
즐겨신던 하이힐을 플랫슈즈로 몽땅 바꿔버렸는걸요
그래서 무지외반증이 한결 낳아졌어요(응?)

ㅎ0ㅎ2009.10.28 16:31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제봘 176이라도 만나봤으면 좋겠네요?!ㅠ
우째 171-174만.........

전 ..167..

키가 아무리 중요하지 않다고 한들,,
저!는 중요합니다.......다 자기만족이지
않을까 생각합니당......

힐 신으면 최소 170인데,,,,,
제 친구는 176인데 ,, 힐 신으면 180 ㅋㅋㅋㅋ
ㅜㅜ

음.. 의외로 키 따지는 여자 많지 않아요;;2009.10.28 20:55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반대로 생각해보십쇼. 키 큰 여자에 대해 남자분들 대놓고 거부반응을 하시던데(네, 제가 172;) 위엣분 말씀처럼 다 자기기준에 대고 판단을 하기 때문인 것 같습니다. 가끔 제 만족감에 취해서 힐을 신는 날엔 꼭 한소리씩 듣습니다. "징그럽다. 키도 크면서 힐을 무슨..;;" 에효.. 전 제가 이뻐 보여서 그냥 신고 싶은건데ㅠㅠ 키큰 여자나 키작은 남자나.. 다 공존하며 사는 세상에 서로 신경쓰지말고 조화롭게(?) 그냥 살았음 좋겠네요.......

그러게요2009.10.29 19:53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이런 주제가 마음에 와닿게 될줄을 몰랐네요.
2달전까지만 해도 저랑은 전혀 상관 없는 일이었는데...
2달전에 만난 남자분 키가...죄송스러워 물어보진 못했지만 제 어림짐작으로 165정도인것 같습니다.
처음 그를 보았을때, 오늘은 그냥 주선자에게 누가 되지 않도록만 최선을 다하자는 심정이었죠.
그런데 앉아서 이야기를 하는데 대화가 참 즐겁더군요.
키와 얼굴을 제외하고는 무난한 사람이더군요. 겸손하고 재미있고...
5번 만날때까지도 키 때문에 많이 망설였지만 결국 키보다야 사람 됨됨이가 가장 중요하다 싶어 교제하게 됐습니다.
저도 어릴때야 키 작은 사람은 아예 배제했습니다만, 인생 살아보니 허우대만 멀쩡한 사람보다야, 키 좀 작아도 건실한 남자가 좋은 것 같아요
그러니 키가 작어 고민하는 남자분들...걱정마세요 !!

눈가리고2009.12.26 00:39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그러니까. 많이 망설인다는거죠. 키 때문에. 단점은 단점인거죠. 키가 작은걸 다른 장점으로 메꾸고도 남을만한 능력이 필요한거죠?

뱀딸기2009.10.31 22:40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여자들이 키를 따지기는 하지만
그건 자기 보다 큰 사람을 만나겠다는 기준이지
180이 넘어야 한다는 기준은 아닙니다
보통은 175가 되면 키는 아웃오브안중
180이 넘으며 옷도 잘입고 얼굴도 반반하다면 멋있다고 생각하겠고
평균키인 173 정도이면 키가 150~163 정도의 여자들은
키 때문이 아니라 다른 것도 마음에 안 드는데
키도 별로 메리트는 없네 라고 생각하죠.......................;;
키가 173인 남자를 만났는데 사람이 너무 괜찮아
그럼 키는 상관없어요

공식에 대입해보면2009.11.02 00:37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무한님의 실제키는 175~176?????

마루가람2009.11.02 16:16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키보다는 마음...
그런 여자분들 좀 많아졌으면 좋겠습니다.
저도 키때메 거절당해봐서
169는 너무 작데요ㅡ,.ㅡ
상대방은 160의 여자인데...
9센티 차이나는데 너무 작아서 싫데요ㅠ

탐 크루저2009.11.13 16:36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베라크 루저

ㅋㅋ

꼬꼬마블2009.11.24 19:57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키작아서 키큰남자 바라보기 목아파요ㅋㅋㅋㅋ 170 전후가 난 좋은데... ㅋㅋㅋㅋㅋㅋ

눈가리고2009.11.25 00:49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전엔 키 따위 중요하지 않다고 생각했는데. 그렇지도 않더라구요.
요즘엔 스치는 여자들이 쳐다보면 속으로 'x호빗' 아니면 '루저' 라고 생각하나 싶네요. 제 상상만은 아닐겁니다. 163입니다. 말이나 잘하면 외롭지나 않지...

ㅁㄴㅇ2009.12.06 13:42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열심히 쓰시긴 했는데

현실이랑은 많이 틀리네요

진짜 도움이 되는 이야기를 포스팅하실게 아니라면

그냥 희망적인 이야기는 안하는게 차라리 나은것같아요

KJ2009.12.17 07:22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마음의 깔창...
이 말이 공감이 가지 않는 이유는요,
가진자가 가지지 못한 자에게
바뀔 수 없는 현실을 마음가짐으로 극복하라고 하는 말은
한계가 있기 때문입니다.

군대를 다녀오신 남자분들이면 지겹게 이런말 들어보셨죠.
"피할 수 없으면 즐겨라" 이 말 위로가 되던가요?
(전 당시 전혀 위로가 안되던데...)

비유가 조금 극단적일 수 있지만, 다른 예로
부자가 가난한 사람에게,
"돈이 없어도 마음이 부자면 행복합니다" 하면
공감이 가지 않습니다.
또,
블로깅에서는 남자의 예를 들었지만,
못생긴 여자분에게 "얼굴은 중요하지 않아,
중요한 것은 마음이야" 라고 해도
공감이 가지지 않습니다.

전 그래서 공감이 가지지 않다고 생각됩니다.

열등감... 이라는 표현도 좀 잘못되었습니다.
열등감보다는 고민, 상처 이렇게 표현되었으면 좋겠습니다.

문제는 열등감 극복을 위해 자신의 마음을 갱신하는 것이 아니라,
키작은 남자들이 해온 고민과 상처의 치유, 그리고 자신감 부여가
더 큰 위로와 힘이 될 것 같습니다.


솔직히 키작은 남성분들이,
무한님이 말씀하신 것과 같은 조언을 전에는 못들었을까요..
무한님이 끝에 멋지게 마무리는 하셨지만 조금 진부한 느낌입니다.

저를 포함해서 까칠한 댓글들을 다신 분들의 심경은 아마도
무한님의 특별한, 남들과는 다른 지침서를 기대했던 건 아닐까 싶습니다.

ps. 글 중에 '이 글을 작성중인 나는 키가 178cm...' 라는 말은,
하지 않으셨으면 더 좋았을 뻔 했습니다. ^^
물론 의도는 그게 아니셨겠지만, 178도 큰 키에 속하고,
(부러워 하는 사람들 많을 겁니다.) 글의 성격이 가진 자의 여유가
되어 버릴 우려가 좀 있습니다. ^^

158남2010.04.23 06:57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이거 보고싶어요. 글좀 볼수있게 해주세요. 책 샀는데 없어요 ㅠㅠ
그리고, 이거 말고도 시즌1 내용중엔 책에 없는 내용도 많은거같아요
보여주면 안될까요 ??

아니면 시즌 1에 있는데 책에는 없는 글들은 또 책으로 나오나요 ??

사월2010.05.24 19:29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글 보고 싶은 1인(2)

책구입자2010.06.19 14:24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안녕하세요 무한님~ 책샀는데 키작남에 대한 내용은 없네요? ㅎㅎ

지나가던2015.07.15 18:22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연애는 그냥 연애권력을 상대 보다 높이면 장땡입니다.

어려울거 하나도 없어요.

만약 상대보다 떨어진다고 생각하신다면 그냥 혼자 지내는게 답입니다.

만약 이란건 없어요.
댓글은 무료로(응?), 별도의 가입이나 로그인 필요 없이 남기실 수 있습니다.
사연은 공지(클릭)를 읽으신 후 신청서에 적어 메일로 보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