댓글보기  댓글쓰기

으아니! 호감 가는 여자에게 온라인 게임 대리 플레이를 시키다니! 라스베이거스에선 상상도 못할 일이다. 같은 게임을 한다는 공감대가 있어서 친해졌으면 같이 플레이를 해야지, 게임 얘기 하다가 시간 날 때 대리 플레이 좀 해달라고 말하다니!

 

“무한님이 상대에게 부탁을 하라고 하셨잖아요. 부탁을 한 뒤에 고맙다며 보답을 할 계기를 만들어 다가가라고요….”

 

그것에 대해서는 전에도 말했지만, ‘부탁’을 해야지 ‘심부름’을 시켜선 안 된다. 생각해 보자. 내가 밖에 나가기 귀찮아 우리 동네 오는 썸녀에게

 

“혹시 올 때 담배 좀 사다줄 수 있어요? 디스 한 보루요. 편의점 말고 슈퍼에서 사면 라이터 줄 건데, 라이터도 꼭 받아 오시고요. 사다주시면 제가 맛있는 거 사드림. ㅎㅎㅎ”

 

이라는 이야기를 한다면, 그건 ‘부탁과 보답’을 통한 좋은 다가감의 방법이라 할 수 있을까? 한번쯤이야 그녀가 너무나 어이없는 부탁에 당황해 거절도 못한 채 사다줄 수 있지만, 내가 이걸 ‘이 작전이 먹히는 군, 좋았어!’라며 다음엔 다이소 들러 또 뭐도 좀 사다달라고 하면, 그녀는 날 결국 차단하지 않을까?

 

 

 

S군이 사용한 ‘같이 게임을 하며 가까워지기’라는 방법에도 문제가 있다. 그럴 경우 게임은 수단일 뿐이고 중요한 건 게임 속에서 둘이 나누는 대화나 게임 얘기를 하다가 자연스레 다른 이야기로 이어가 서로에 대해 더 알아보는 게 목적 아닌가.

 

그런데 S군은 ‘본격 게임 같이 하기’가 목적인 듯 행동했고, 때문에 상대는

 

“이건 게임을 위한 연락?”

 

이라는 이야기를 한 적도 있다. 물론 상대도 정말 그 게임을 좋아했기에 그런 연락이 아주 싫지만은 않았던 것 같긴 한데, 난 S군이

 

-내가 연락하면 상대가 접속을 하고, 같이 게임을 할 수 있다

 

는 것에만 집중한 채 너무 거기서만 안도감을 찾으려 한 것 같다고 적어두도록 하겠다. 게임 끝난 후 “내일 또 하자!”라는 얘기를 해서 상대가 “응!”이라고 하면 그냥 거기서 흐뭇함을 얻는, 그런 식으로만 말이다. 중요한 건 그게 아닌데….

 

 

상대도 이쪽에게 어느 정도 호감이 있으며 내 제안에 거절하지 않는다는, 그런 증거만을 수집하려 오랫동안 계속 빙빙 돌기만 할 경우, 상대는 멀미를 하게 될 수 있음을 기억하자. 그건 마치, 내가 쓰던 카메라를 팔려고 중고장터에 올렸는데, S군이 연락해서는

 

“제가 이번 달에는 사기 어렵고 다음 달에 구입할 수 있는데, 괜찮나요?”

“정말 감사합니다. 꼭 구입할게요. 그런데 일부를 문화상품권으로 드려도 되나요?”

“제가 돈이 좀 부족할 것 같은데 가방은 빼고 구입해도 될까요?”

“직접 받으러 갈 테니 차비 좀 빼주시면 안 되나요?”

“딱 이만 원만 깎아주세요. 그럼 다음 달 1일에 딱 살 수 있어요.”

“이만 원 더 모아야 하니까 일주일만 더 기다려주시면 안 되나요?”

 

라는 이야기를 계속 늘어놓는 것과 같다. 때문에 난 피로해지게 되며, S군이 진짜 살 거든 안 살 거든 “됐으니까 다른 거 구입하세요.”라는 이야기를 하게 될 수 있다.

 

저런 일이 다 벌어지고 난 뒤, 현재 S군이 말하듯

 

“처음엔 사이도 꽤 좋았고 분위기도 좋았는데 왜 이렇게 된 걸까요? 진짜 그린라이트 같았는데…. 이제라도 처음부터 다시 시작할 방법이 없을까요?”

 

라는 이야기를 해봐야 소용없을 수 있다. 상대 입장에서는 S군과 다시 가깝게 지내봐야 또 게임 대리 플레이를 시키거나, 옷 살 건데 좀 봐달라고 한 후 그 옷이 품절되었다는 등의 이야기만 늘어놓을 거라 생각할 테니 말이다.

 

상대에게 확인 받는 기쁨만을 소소하게 맛보는 소심한 들이댐은 그만두고, 질러가자. 상대와 연애를 하고 싶은 거라면 친해진 이후 어떻게 만나갈 것인지를 베타서비스로라도(응?)보여줘야지, 연애는 나중일이니 지금은 ‘고백하면 받아줄 거라는 증거’를 찾겠다며

 

-나와의 대화를 귀찮아하진 않는가?

-내가 밥 먹자고 하면 같이 먹어줄 것인가?

-지금 그 어느 사람들보다 나를 우선으로 생각하는가?

 

따위만 알려고 들면 곤란하다. S군의 경우 아직 그래도 상대와 연락이 닿으며 만나는 게 크게 어렵지 않은 상황이니, 다른 얘기로 빙빙 돌아가는 건 그만하고 지금 이미 관계가 시작된 거라 생각하며 ‘나중 일’이라고 생각했던 것들을 지금 바로 펼쳐보길 바란다. 이게 다짜고짜 고백하라는 게 아니라 데이트 하듯 만나보라는 거니 오해는 하지 말고, S군도 즐겁고 상대도 기뻐할 일들을 함께 해보길 권한다.

 

카카오스토리에서 받아보는 노멀로그 새 글! "여기"를 눌러주세요.

 새 글을 편하게 받아보실 수 있습니다. 

 

▼집에서 먹태 만들어 먹는 재미에 푹 빠졌습니다. 만들어 보셔요.

신고
이전 댓글 더보기

궁금2017.07.10 22:44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먹태가 뭔가요?
수제 먹태 만드는법은 무한로그 새로운 카테고리에가면 볼수있는건가요?^^

G.T.S2017.07.10 23:23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집에서 먹태라니 무한...
도대체 당신은..!
정말 부럽습니다 ㅎ 조만간 저도 도전합니다.
그리고..행복한 연애하겠습니다.

RushHour2017.07.11 01:57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누가 그랬었죠, 인생은 꼐임이라고......

ㅇㅇ2017.07.11 07:50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대리 플레이ㅋㅋㅋㅋㅋㅋ 대단하다 진짜 첫줄부터 빠꾸없네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피안2017.07.11 08:39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아... 저도 게임은 좋아하지만.... 그런건 좀....
안타깝네요 ㅎㅎ

^^2017.07.11 10:12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어뜨케....쩜쩜쩜... 사랑받고 있다는 느낌 설레는 기분 이 사람이라면 좋을것 같다는 그런거 모두 빠빠이
게임 대리플레이도 할말이 없어지지만 옷 물어봤다가 품절됐다 하는 그런 것도 힘빠지고 나중엔 연락 와도 기쁘지가 않았을거 같네요 이건 일상의 공유가 아님..

NaOH2017.07.11 10:33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먹태면 술안주 아닌가요?! ㅋㅋㅋ 더운데 시원한 맥주 캬~ ㅋㅋㅋ

카메라 거래 비유는 언제나 찰집니다 이전 감성적인 카메라 판매 글로 순진한 청년을 낚던(?) 일화도 그렇고ㅋㅋㅋ 이거 경험담이시죠? 아니고선 이런 예시가 나올 수가 없어요 진짜ㅋㅋㅋ 이런 헛발질 저도 많이 했던 편인데 뻔뻔하게 하는 게 아니라 당당하게 질러가야(?) 할 부분이 어떤 부분인지 확 와닿네요 감사합니다 ㅋ

그나저나.. 같이 게임하는 여자분이라니 부럽네요 ㅋㅋㅋ 대리라고 해서 뭐 "한 달 동안 나 대신 사냥해서 돈 벌어줘" 이런건 아니라고 믿습니다 ㅋㅋ 상대방이 내 계정에 접속해서 본인 취향대로 만들어준 케릭터로 같이 사냥가고 하던 때가 그립네요..! ㅋㅋ

구원투수2017.07.11 11:28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어이구... 응용력이 떨어져도 그렇게 떨어지다니...ㅠㅜ
이런 분들은 어떻게 하라고 하면 꼭 그대로 안 하고 "이게 그런 거 아닌가요?" 하면서 그냥 자기 하고 싶던 걸 하든지, 어떤 걸 하지 말라고 하면 그거 말고 또 다른 이상한 걸 하면서 "그거 안 했는데요?" 라고 하기가 십상입니다.

사실 개인적인 관계에서 아는 사람이라면 그냥 조언을 하지 말아야 하는 건데, 무한님께서 홍익인간의 정신으로 이렇게 조언을 하시니 찰떡같이 알아듣고 조금 비슷하게라도 했으면 좋겠네요...ㅠㅠ

이런 경우에 어설픈 조언을 하게 되면 사실 '기껏 생각해서 조언을 하였으나 결국은 신경만 쓰고 욕은 욕대로 듣는 오지라퍼의 길'을 걷게 되기가 십상입니다.

S군은 아직은 연애보다는 게임이 더 재밌는 나이인 것 같으니, 게임이 재미없어지면 그때 연애를 하는 건 어떨까 싶네요.

ㅁㄴㅇㄹ2017.07.11 14:18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주옥같은 댓글이네요. 의뢰인이 이 글을 참고했으면 좋겠습니다.

진성2017.07.11 11:55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빙빙돌리면 상대방이 멀미한다.
무릎을 탁치고가는 관찰력입니다!

Fall2017.07.11 13:07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게임 정말 좋아하는 여자사람인데요

그래도 대리플레이는 진짜 욕나옵니다 ㄷㄷ

하고많은 부탁중에 어찌 그걸 고르실 생각을

공인모c2017.07.11 14:56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이런거 너무 어려운거같아요~~ 사람마음이 젤 어려워요 ㅎㅎ

그바람처럼2017.07.11 16:22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먹태를 만들어먹을 수 있다니... 충격...

Ace2017.07.11 16:39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오오.. 먹태라니 신기한 걸 만들고 계시군요! 무한님은 항상 새로운 즐거움을 만들어내고 발견하시는 게 대단하신듯 ㅎㅎ

저도 게임 같이하면서 썸도 타 보고 했지만 대리 플레이라니.. ㄷㄷㄷ 진짜 상상초월이네요; 근본적인 센스/눈치 부족은 매뉴얼로도 보완이 힘든가 봅니다 ㅠ

그래도 아직 연락이 되고 얼굴 볼 수 있으시다니 이번에야말로 직진으로 화이팅! 옆에서 퐁당거리지 말고 과감히 다가가 보세요 ㅎㅎ

2017.07.11 16:43

수정/삭제 답글달기

비밀댓글입니다

아민이2017.07.11 18:11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심부름 이라니.... 에효....

타브리스2017.07.11 19:50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사연자님께서 이글에 공감되셨으면 합니다^^...
친해지면 더 잘해주시는게 더 좋지 않을까합니다

2017.07.11 21:20

수정/삭제 답글달기

비밀댓글입니다

2017.07.11 21:36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첫줄부터 뿜었습니다 자는 애기 깨울 뻔 으악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이제 그만 돌고 잘 되길 기원드려요 넘 귀여우시네옼ㅋㅋㅋㅋㅋㅋㅋㅋㅋ나중에 이불 좀 차실듯 ㅎㅎ

흰토끼2017.07.11 23:06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부탁이란게 상대방도 기분 좋을 것을 해야지 ㅜㅜ 자기 이미지 깍는거 부탁하면 안돼요....!!! 무한님 담배 한 보루에서 바로 차단 누를 뻔 했어요 ㅋㅋㅋㅋㅋ 연애 넘 어려운거...

도롱2017.07.14 11:06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먹태를 만드시다니..
전 얼마전에 보쌈을 혼자 해먹고 자신이 너무 자랑스러웠는데 더한 분이 여기에 ㅋㅋㅋ

사연자분, 대리플레이라니요 ㅋㅋㅋㅋㅋ 아, 웃프다, 어쩌지;;;;
댓글은 무료로(응?), 별도의 가입이나 로그인 필요 없이 남기실 수 있습니다.
사연은 공지(클릭)를 읽으신 후 신청서에 적어 메일로 보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