댓글보기  댓글쓰기

매뉴얼이 책으로 나왔습니다. 새로운 내용과 업그레이드 된 매뉴얼을 만나보세요!



▲ 이제, 매뉴얼을 책으로 만나 보세요 ^^

 

[YES24로 책 보러가기(클릭)]

[알라딘으로 책 보러가기(클릭)]

[교보문고로 책 보러가기(클릭)]



+ 책 발행 관계로 시즌1의 모든 내용들을 블라인드 처리합니다. 시즌1의 내용들은 책으로 만나보세요! 시즌2는 노멀로그에서 계속 보실 수 있습니다. 오른쪽 카테고리를 참고하세요.



 

신고
이전 댓글 더보기

hungryalice2009.09.26 00:49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북도 장구도 안치고 있으니....
후........

어린이나무2009.09.26 02:30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아까 카페에서 본 글이 생각나는군요,,,

문자 답장 어뜨케 해야 할지 모르겠다 하시면서,,,

호감있는 여자분이 "졸려,," 이르케 보내오셨는데

글쓴이분이 "자" 이르케 답장하셨다구...ㅋ

그래서 잘 안됐다는 것 같았는데 뒷내용이 잘 생각 안나네요 ㅡ.ㅡ

추녀 사팔눈2009.09.26 06:46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실수안해도 남자들 모두 저 싫어하던데요 ㅡ.ㅡ

크리스2009.09.26 08:18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지금 마구 밀고 있는 저한텐 ㅎㄷㄷㄷ한 글이군요........
역시 어느 정도로 밀어붙여야 할지가 가장 중요하다가 이 글의 한줄 요약일까요????

앜ㅋㅋ2009.09.26 08:41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혼자 북치고 장구치고..ㅋㅋ
진짜 저러면 정말 황당하고 어이없고 그래요.
나름 잘 해보려고 문자 뭐 보낼까 고심하고 고심하는데
저렇게 나오면 진짜 갑자기 오만가지 정이 뚝 떨어지는...
너무 혼자 밀어부치는 스탈도 부담이지만 혼자 삽질하는 스탈도 부담..ㅋ

앨리트코스졸업반2009.09.26 10:05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재미있게 잘 읽고 삽니다(오타가 굉장히 그럴싸해서 내버려둡니다)
2번은 솔직히 당하면 후덜덜덜 하지 않을까요 ? 그러리라 생각이 들어서 ..


그건 그거고! 저 1차 탐색전 나갑니다
탈영을 기원해 주세요!(???)

2009.09.26 10:16

수정/삭제 답글달기

비밀댓글입니다

2009.09.26 10:31

수정/삭제 답글달기

비밀댓글입니다

2009.09.26 11:43

수정/삭제 답글달기

비밀댓글입니다

무한™2009.09.26 12:38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와우! 축하드려요!!!

마법사가 되기 직전에 커플부대 입성이라니 ^^

앞으로도 쭈욱- 저는 솔로부대 전역에 힘쓰고 있겠습니다.

따뜻한 겨울(응?) 보내세요!!

샛가람2009.09.26 14:51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무한님 글을 오랜만에 읽게되었는데, 여전히 재밌네요!! ^^
공감 120%예요~ 물론 저는 남자친구가 있지만...?!
ㅎㅎ 좋은 주말 보내세요^^ 좋은글 잘 읽고 갑니다.

콩국수2009.09.29 01:40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아.. 피곤하네요. 이제 막 가게 문 닫고 나왔어요. 뭐해요?"
"오늘도 짜증나는 회사에서 겨우 퇴근, 오늘 뭐했어요?"

위에 예시와 '비슷하게' 문자를 보냈었습니다.
처음 만나고 그후로 일주일동안 매일 저녁에.-_-;;
(퇴근후 잠깐 알바하는 분이여서 알바할 시간에
열심히 하라는둥 피곤하지안냐는둥 이런내용들;;)

위 말데로 그분과 처음 만날대 분위기도 좋았고 헤어지고 전화도 잘하고 문자도 답잘왔는데 정말로 어느 날 부터인가 문자답이늦어지고 전화통화안되고
문자 답없고 이렇게 되더군요.

쓰신 글보고 잘못된 부분을 알았으나
그후로 어떻게 풀어나갸아할지 모르겠어요ㅜㅜ

현재 전화는 안받고 문자 답도없어서 그냥 연락 안하고는 있는데
계속하면 더 심해질까바 ㅜㅜ

어떻게 풀어나가야할까요 ㅠ_ㅠ

루디2009.09.29 11:29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상대방의 신호를 너무 늦게 알아차리고

타이밍 놓치고 한참 후에 접근했더니 `꽝 다음기회에`가 뜨더군요...
여자분이 지방을 갔다오시는 바람에;;;

느낌이 왔을때는 행동을 지체없이하는게 좋은것 같아요.


신호가 잘못됐으면 자폭이지만...
뭐 자주 자폭하다보면 안할날도 오지 않을까요?

너무 낙관적인 생각일까요 ㅎㅎ

연습만이 살길이다 핫!둘!핫!둘!
(아웃라이어에 나오는 말처럼... 커플이 되려면 만시간의 노력이 필요한건가)

대마법사2009.09.29 11:35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와..얼마전 벌초를 갔다가 서울에서는 못 보는 별이 너무 이쁘길래.. 요즘 관심가는 친구에게 폰카로 찍어 보냈는데요..

고정도는 괜찮은 것인걸까요..문자크리..

너무 어려운게 많군요..이러다가..마법쓰다못해..신선이되어 승천할듯..;;

동글.2009.09.29 17:19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잘 읽었습니다.
약간 아리송하게 남았던 의문이 좀 말끔히 걷힌 느낌이에요. ^^

이pro2009.09.29 18:59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역시 문자가 문제군요...사실 바쁘다보면 문자를 성의 없이 보내게 되는 경우가 있어서...사람들을 소개 받고 나서도 인연을 이어가지 못하는 경우도 있고 그런거 같아요...앞으로는 참고해서 좋은 인연을 만나봐야겠어요! ㅋㅋ

레이디2009.10.04 16:11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문자폭탄 완젼 공감해요!! 얼마전에 친구남편 아는 동생이랑 넷이서 밥먹었는데 추석내내 문자폭탄. 좋지도 싫지도 않았는데 추석잘보내라는 말과 뭐하냐 밥먹었냐는 말을 몇번이나 하는지.. 잔다고 답장보냈는데도 문자에 전화까지 하는 센스없는 이 남자.. 아는 사람이라 뭐라고 거절해야 할지 모르겠어요. 심지어 문자보낼때마다 맞춤법까지 틀리니;;

그리고 3번 진짜 도움이 되네요. 나한테 "언제 꼭 밥한끼해요" 라는 말만 열번 넘게 한 그 남자도 그냥 보내야겠네요. 에휴;

시킨대로 다해도 안돼2009.10.06 16:32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얼굴도 70점은 되고, 이런거 맨날 읽어서 완전 빠삭하고, 키도 168이고 몸매도 날씬하고, 직업도 나름 여자사람으로는 갠간한 직업이고, 도대체 알수가 없다...

뻘쭘남2009.10.19 10:56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무한님의 글들을 읽으며 거의 학문수준의 연애학을 독파하고 계신듯한;;
읽으며 많은 반성을 하게 되네요.ㅠㅠ제가 찌질남이 되지 않도록 앞으로도 연애에 관한 많은 글들 올려주세요~

쿨쿨2009.10.23 10:01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연애박사 같네요^^
꼭 또랑우탕님을 보는듯한...느낌...
즐겨찾기 해서 시간내서 두고두고 보겠습니다.

디젤냐옹2009.11.17 16:25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좀 된 글인데 이제야 봤네요..
님 글 너무 웃겨서 한참 웃고 가요ㅎㅎ
저는 이미 유부녀가 되서 상관 없지만 참 재밌게 보고 갑니다^^
댓글은 무료로(응?), 별도의 가입이나 로그인 필요 없이 남기실 수 있습니다.
사연은 공지(클릭)를 읽으신 후 신청서에 적어 메일로 보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