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하녀2

친구들과 자주 가는 곳에서 일하는 그녀, 점점 멀어집니다.(20) 밥 먹었냐는 질문은, 이렇다 할 말이 생각나지 않을 때 할 수 있는 좋은 질문입니다. 하지만 거의 모든 대화가 (1) 남자 – 밥 먹었어? 여자 – 네 좀 전에 먹었어요. 남자 – 그래. 잘 했네. (2) 남자 – 점심 먹었어? 여자 – 아뇨. 이따 먹으려고요. 남자 – 잘 챙겨 먹어야지…. (3) 남자 – 밥 먹었나? 여자 – 생각 없어요. 몸이 안 좋아서…. 남자 – 에구 그래도 밥은 먹어야지…. 라는 패턴의 반복일 경우, ‘노잼’인 것은 당연하며 상대에겐 그 대화가 의무적으로 대답해줘야 하는 일처럼 느껴질 수 있습니다. “밥 먹었냐고만 물은 건 아닌데요. 출근도 묻고, 데려다준다고도 했는데….” 그러니까 그게, 전부 다 그렇다는 겁니다. 결국 그 세 가지 질문으로 돌려막기만 했으며, 한 달 전이나 .. 2019. 12. 31.
여섯 살 이상 어린 여자에게 구애 중인 남자들(59) 내가 2주 전부터 붙잡고만 있었던 띠동갑 관련 사연과, 이후 도착한 여섯 살, 아홉 살 차이가 나는 사연들을 한 데 묶기로 했다. 각각의 사연들을 매뉴얼로 작성하려다보니 너무 뭐라고만 하는 것 같기도 하고, 또 사연을 작성한 대원들은 나름 순수한 마음으로 ‘사랑’을 이야기하는데 상대가 “저한테 이러지 말고, 나이 많은 사람을 만나요. 열두 살 많은 여자랑 만나면 되겠네요. 헐 그럼 우리 엄마보다도 나이 많네.” 라는 이야기를 해 상처받은 상황인지라 무슨 말을 하기가 좀 그랬다. 그래서 각각의 사연을 자세히 살펴보는 대신, 좀 뭉뚱그려 이야기를 해볼까 한다. 여섯 살 이상 어린 여자에게 구애 중인 남성대원들이 알아야 할 것들, 함께 알아보자. 1. 상대는 어린 거지, 불쌍하거나 불행한 게 아니다. 아직 학.. 2017. 5. 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