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반응형

연애매뉴얼(연재완료)981

카톡 연락 잘하다가 결국 잠수 탄 소개팅남, 왜일까?(52) ‘이게 다 스마트폰 때문이다’ 라고 하긴 좀 그렇지만, 스마트폰이 연애 지형도를 바꿔놓은 것은 확실하다. 한 10년 전만 해도 소개팅 상대를 알아가는 방법은, 사람에 따라 차이가 있긴 하지만 대략 - 만남 60%, 문자 및 통화 30%, 싸이월드 염탐 및 뒷조사(응?) 10% 정도로 이루어졌다. 그런데 최근엔 - 카톡 60%, 만남 20%, SNS 염탐 및 뒷조사 20% 정도의 비율을 두는 사례가 많아졌고, 때문에 아직 만나지도 않았는데 며칠간 카톡대화를 나누다 상대의 한계를 느낀다거나, 한 번 만나 애프터까진 잡긴 했는데 애프터 전까지 겪어보니 상대의 단점들이 보여 거기서 끝내는 사례들이 셀 수 없이 많아졌다. 소개팅과 관련해 많이 회자되는 - 세 번은 만나봐야 한다. 라는 조언 역시, 이전 옛 조상님.. 2017. 6. 7.
여고 출신 모태솔로 여대생의 짝사랑. 도와주세요(28) 세은씨와 상대의 대화는, 내가 열네 살 때 ‘다이어리 꾸미기’라는 같은 취미를 가지고 있던 앞자리 수지랑 학교에서 쪽지로 주고받던 수준의 대화와 별반 다르지 않다. 수지 - 너 흰색 펜 있어? 무한 - 흰색은 없어. 수지 - 알았어. 저땐 아직 어린 까닭에 이성과 대화를 할 때 경직되어 있었으며, 조금만 둘이 친한 것 같아도 주변에서 놀리거나 이상하게 바라보니 90% 정도는 속으로 생각하거나 상상을 하곤, 나머지 10% 정도만 실제로 대화를 했다. 한 학기 동안 한 마디도 나눈 적 없던 여자애가, 어느 날 갑자기 아주 잠깐 둘이 대화를 나눌 수 있는 순간이 찾아왔을 때 미향 - 저기, 근데 너 얼굴에 있는 빨간 점 지울 거야? 무한 - 이거? 아니. 미향 - 응. 정도의 대화만을 나누는 식이었다. 학원차.. 2017. 5. 29.
소개팅으로 만난 그녀, 정말 나이 때문에 밀어내는 걸까?(28) 결론부터 말하자면, 그녀가 정훈씨를 밀어낸 건 ‘나이 때문’이 10%, ‘노잼이기 때문’이 90%를 차지한다. 연애를 꼭 재미있고 재치있고 유쾌한 사람이 되어야 할 수 있는 건 아니지만, 인공지능 어플과 대화를 할 때보다 재미가 없다면 상대에게 ‘더 가까워지고 싶은 마음’이 들긴 아무래도 어려운 것 아니겠는가. 정훈씨가 노잼인 건, - 틀린 부분은 없지만 재미도 없는, 교과서식 대화법 사용. - 자신이 먼저 부담을 갖고 대하며, 겁이 많아 조심만 함. 때문이라고 할 수 있겠다. 정훈씨의 어떤 부분에서 저런 문제들이 드러나는지, 함께 살펴보자. 1. 틀린 부분은 없지만 재미도 없는, 교과서식 대화법. 정훈씨와 상대의 대화를 하나 보자. 상대 - 저 오랜만에 친구 보러 가요. 정훈 - 친구랑 동네에서 보는 .. 2017. 5. 27.
두 오빠와 삼각관계처럼 됐는데, 둘이 절친이에요.(22) 거침없고, 솔직하며, 그러면서도 예의를 갖춘 채 사교적인 모습을 드러내면 어느 모임에서든지 사람들과 금방 친해질 수 있다. 특히 구성원이 대부분 오빠들인 모임에서, 만나기로 한 날 다시 한 번 약속을 상기시키는 것도 도맡아 하고 또 오빠들이 던지는 드립도 잘 받아친다면, 귀엽고 편하고 성격 좋은 동생으로 여겨지며 오빠들의 예쁨을 받을 수도 있다. 그런데 문제는, 이런 경우 대개 - 내가 좋아하는 오빠 A는 다정하지만 과묵함 그래서 계속 내가 먼저 나서서 어필해야 함. 나를 좋아하는 것 같은 오빠 B는 나랑 개그콤비로 활동하던 그냥 편한 오빠. 라는 상황이 벌어진다는 점이다. 과묵한 심남이인 A오빠의 눈에 들려 일부러 더 나서서 활동적인 모습을 보여줬던 건데 A오빠는 여전히 조용하고, 그러는 동안 쿵짝을 .. 2017. 5. 26.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