댓글보기  댓글쓰기

매뉴얼이 책으로 나왔습니다. 새로운 내용과 업그레이드 된 매뉴얼을 만나보세요!



▲ 이제, 매뉴얼을 책으로 만나 보세요 ^^

 

[YES24로 책 보러가기(클릭)]

[알라딘으로 책 보러가기(클릭)]

[교보문고로 책 보러가기(클릭)]



+ 책 발행 관계로 시즌1의 모든 내용들을 블라인드 처리합니다. 시즌1의 내용들은 책으로 만나보세요! 시즌2는 노멀로그에서 계속 보실 수 있습니다. 오른쪽 카테고리를 참고하세요.



 

이전 댓글 더보기

쑤우우우2009.06.19 18:26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글 재밌어요 ^ ^

푸렌치2009.06.28 13:35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정말 추천 안 할 수 없는 글입니다.
글센스 쩝니다. 작성된 시간이 좀 지나긴 했지만 추천 꾸욱~~.

감마파파2009.07.01 00:03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아..완죤 팬될것 같아요. 무한님.
(원츄-)

2009.07.08 13:11

수정/삭제 답글달기

비밀댓글입니다

ㅋㅋ2009.07.08 21:41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무한님~ 정말 재밌고도 맘에 와닿는 글들 정말 잘 읽고 있습니다^^
대부분 많이 공감가고 재미있지만, 이글은 정말 공감이 가면서 또 한편으로는 저 자신을 반성하게 하네요..
이제부터 더 많이 남친을 믿어줘야 겠어요^^

슈아2009.07.09 03:21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우연히 처음들렸습니다..
벌써30분째 이블로그에서 떠나질 못하고 이글 저글 다읽다가..

3번에 완젼 공감해 살짝쿵 남기고 갑니다..

저글 메뉴만 틀리고 꼭 제 남친 야기라..ㅋㅋ

제 남친과 저 둘다 소심한 A형이라 밥먹을때 메뉴정하는데 1시간

결정을 못할때 아무거나 라는 건 목을 조르는것이다...

가슴에 콕 박히는 말 잘보고 갑니다..^^

자칭윤디2009.08.07 08:39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오늘 한번 시도해 보겟어요.

콩나물국밥집딸2009.08.17 21:30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우연히 처음들렸습니다..
벌써30분째 이블로그에서 떠나질 못하고 이글 저글 다읽다가..ㅋㅋ
여기서 처음으로 댓글을 다는.. 국밥집딸..ㅋㅋ
아 잼있어서 다음에 또 놀러올것 같아욤.. ㅎㅎ

EYQREKKL2009.08.25 21:58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칭찬을 하긴 했으나 과거 시제로 했으니
필요 없는 거임? ㄷㄷㄷ

낭다2009.09.09 14:30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좋은글이네요 ^^
믿음과 칭찬.

연애할때 저의 최대 문제점은
남자를 믿지 않는다는 것.-_-
혼자서 힘들어함..휴..

친구의 고백2009.10.30 14:25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최근에.
친구로 밖엔 안보이던 애가.
갑자기 남자로 보이기 시작했어요...

지금 와서 잘 생각해보면.
여태껏 걔와 지냈던 일들과
문자들을 기억해보니..
어쩌면.
걔는 절 ... 전에 좋아한거 같더라고요.
근데 지금의 태도를 보면.
전혀 좋아하는거 같지가 않아요.

완전 타이밍 미스...

더군다나
좋아한적도 없는
다른 애를 내가 좋아한다고 믿고 있는 애여서...

어쩌면 좋을까요...

김토리2009.11.13 21:23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무한님 좋은 글은 감사하나
시력 저하에 유의해주세요
무한님의 눈 건강이 걱정되네요.
글이 참 좋아서 즐겨찾기에 추가하고
종종 놀러오고 있답니다.
앞으로도 안구에 무리가 가지 않는 선에서
지금처럼만 좋은 글 써주세여
꾸벅.

Riri2009.11.25 20:19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처음으로 글 남겨요~ 이렇게 하는게 맞는지 모르겠지만.....등록이 될ㄲㅏ요 저의 리플이??? ㅎㅎㅎㅎ

며칠째 읽고만 갔었는데 넘넘 재밌는 이야기들이 많아서
리플로 보답해요 *.*
더 좋은글 부탁해요 ^ㅡ^

2009.12.06 05:45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어쩜 이렇게 글을 재미있게 잘 쓰시는지...
중간 중간 막 웃었네요...내용도 매우 도움이 됩니다 ㅎ

2009.12.10 14:14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ㅋㅋㅋㅋ저밑에 돈까스 대화에 계란은 싫어하는쪽이
저같네요ㅋㅋㅋㅋㅋㅋ 전계란 완전 좋아하긴하지만ㅋㅋㅋ
가끔 장난반 진담반 저러는데..끙..ㅋㅋㅋㅋ......
어째 대놓고 보니 참 그렇네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아이코 포스트 잘보고갑니다 ^.^ㅋㅋ
전 아무리 그래도 관심있는사람한텐 칭찬을
잘못하겠더라구요..괜히더 관심없는척 하는게 다반사니-_-..ㅋㅋ

Jobsdhamaka-info2014.09.04 17:06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저의 서식지부근에 여 부대원이 눈을 씻고 봐도 없다면 어떻게 해야하나요??

2014.09.13 18:27

수정/삭제 답글달기

비밀댓글입니다

obat menggugurkan kandungan2015.10.29 04:25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이후이 문서의 내용이 아주 좋은 것 같습니다 유용한 자료 한 번 읽을 시간이 걸렸습니다

obat menggugurkan kandungan2015.10.29 04:25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이후이 문서의 내용이 아주 좋은 것 같습니다 유용한 자료 한 번 읽을 시간이 걸렸습니다

brownlee2016.11.08 21:57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good writing service http://www.essay-experts.org
댓글은 무료로(응?), 별도의 가입이나 로그인 필요 없이 남기실 수 있습니다.
사연은 공지(클릭)를 읽으신 후 신청서에 적어 메일로 보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