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반응형

내가아깝다5

다들 제가 아깝다고 말하던 연애였는데요.(115) 선미씨, '내가 아깝다는 생각'이 이별의 씨앗이에요. 얼마나 사랑하고 얼마나 울었고 뭐 그런 거랑 관련 없이, 내가 아깝다는 생각이 마음속에 자리 잡고 있으면 불만족이 자라날 수밖에 없어요. 자라난 불만족은 둘의 목을 졸라 결국 이별을 말하게 만들 거고요. 아니, 사실 내가 아깝다고 생각하면서 동시에 상대를 많이 사랑하면, 그건 상대를 더욱 힘들게 만드는 일이 될 수 있어요. 그래버리면 내가 스스로 견뎌야 하는 몫의 감정들까지도 상대가 덜 채워줘서 그러는 거라고 착각할 수 있고, 나만 더욱 상대에게 베풀고 있다고까지 생각할 수 있거든요. 상대가 뭔가를 해주면 그건 부족한 상대가 내게 갚아야 하는 당연한 빚처럼 여길 수 있고요. 그런 생각을 하며 사귀면, 이별하는 그 순간까지도 '너 VS 나' 라는 관계로.. 2015. 12. 1.
확신이 없다며 결혼이 부담스럽다는 남친, 외 2편(141) 최근 밀린 사연들을 가지고 요점만 짚고 넘어가는 매뉴얼을 발행하고 있는 까닭에, 독자 분들께서는 지겨우실 수도 있다. 한 사연에 대한 튜토리얼이 아닌 Q&A나 FAQ식의 글인 까닭에, 당장 자신에게 와 닿는 사연이 아니면 "외장하드에 접속이 안 될 때는 장치관리자에 들어가서 어쩌고저쩌고…"하는 이야기를 하는 것처럼 느껴질 수 있다. 외장하드를 사용하지 않고 있으며 당장 장치관리자가 뭔지 알 필요가 없을 때에는 저 말이 그저 남의 나라 말처럼 느껴지지 않겠는가. 하지만 언젠가 생각지도 않았던 상황에 처하게 된다면, 그때는 '나랑 상관도 없고, 알 필요도 못 느끼는 얘기'라며 넘겼던 부분들이, 절실해 질 수도 있다는 말씀을 드리고 싶다. 나 역시 새로 입히려는 블로그 스킨의 '상단메뉴 고정 방법'같은 건 얼.. 2015. 2. 4.
남자친구의 이별통보를 반송하고 싶은 여자 외 2편(55) 남자친구의 이별통보를 반송하고 싶은 여자 외 2편 이별통보를 받으면 그 즉시 아무 것도 하지 말고 당장 내게 사연을 보내자. 상대에게는 잠시, 이쪽이 세상에서 존재하지 않는 사람이 되어야 한다. 우리는 이 '반응 없음'을 통해 상대를 궁금하게 만들 것이고, 고민 역시 상대가 하도록 만들 것이다. 날 조금이라도 신뢰한다면 제발 이 말을 따라주길 바란다. 이별이 확정되는 것은 대개, 이별통보를 받은 직후 진흙탕 싸움을 하거나, 마지막이라는 생각에 할 말 못할 말 다 해버리는 것이 원인이 될 때가 많으니 말이다. 이별사유의 8할은, 상대의 입장에서 이 연애를 계속 하기엔 자신이 아깝다고 생각하기 때문이다. 그런데 그런 상대에게 이쪽에서 매달리고, 애원하고, 바짓가랑이를 붙잡아 버리면, 상대의 '내가 아깝다'는.. 2014. 12. 30.
지독히 개인주의적인 남자와의 연애 외 1편(57) 지독히 개인주의적인 남자와의 연애 외 1편 이제 막 자리 잡고 돈을 벌기 시작했을 때 쯤, 부모님께 돈을 드리는 걸 아까워하던 친구가 있습니다. 그 친구도 처음에는 부모님께 효도하고 부모님 호강시켜드릴 생각을 했습니다. 하지만 연애도 해야 하고, 차도 사야하고, 결혼할 준비도 해야 하고, 그렇게 이런 저런 돈 들어갈 일이 많아지자 매달 일정하게 부모님께 드리던 돈을 아까워하게 되었습니다. 그래서 오십 쯤 드리던 돈을 이십으로 줄이고, 나중엔 그 이십도 드리다 말다 하였습니다. 그러던 중 그 집 냉장고가 고장 났습니다. 한 집에 차 두 대가 있으면 나가는 돈도 많아지고 해서 친구 아버지 차는 없앤 상황이라, 친구 어머니께서는 친구에게 가전제품 매장에 같이 좀 가자고 부탁을 하셨습니다. 그렇게 같이 가긴 했.. 2014. 8. 7.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