댓글보기  댓글쓰기




0.

친구의 여자친구의 사촌언니의 애완견, 그러니까 사연을 말하자면 너무 복잡하고, 아무튼 이런 저런 연유로 강아지를 키우게 되었다.


1.

강아지 이름은 "간디". 이전 이름은 사슴을 닮았다 하여 "밤비"였으나, 사슴보다는 간디를 더 닮은 외모로 인해 간디로 확정. 사실, '포세이돈'이나 '아프로디테', '록희', '나하리모 요시꼬', '마흐 압둘자하', '히드라 박' 등의 이름으로 고민하였지만 이미 이전 이름인 "밤비"에 익숙해 있는 듯 하기에, 발음이 비슷한 "간디"로 개명. 그래서인지 간디가 나를 쳐다 볼 때마다,

"사료를 내 놓으면 유혈사태는 일어나지 않을 것입니다." 라는 느낌.


2.

엄마는 늦은 밤 주섬주섬 뭔가를 챙겨 나가는 나를 보고 '무슨 일인가가 일어난다'는 걸 눈치 챘지만, 난 강아지를 데려오기 전까지 '내가 불면 조국이 위태롭다.'는 정신으로 함구했다. 엄마가 잠든 시간에 맞춰 강아지를 데려왔지만 바다닥 바다닥 거리며 뛰는 소리에 엄마가 깨었고, 엄마의 반응은 예상했던 것처럼,

"내가 못살아."


3. 

블로그에 올릴 글을 쓰는 중간 중간, 내 방에 있는 물건들을 하나씩 물고와 확인을 받으려는 녀석 덕분에 오늘의 글 발행은 포기했다. 지금 녀석이 잠시 잠자는 틈을 타 몰래 글을 쓰고 있다.

"앉아."
"기다려."
"먹어."
"얼음."
"점프."
"빵."
"달려."
"가자."

등을 가르쳤으나, 아직 이해 못하는 듯 보인다. 여기저기 조언을 구하니 "사료로 유혹해서 가르쳐."라고 하던데, 사료만 보면 가르쳤던 것은 다 생략하고 달려든다.


4.

'6월 24일이 생일이라고 하니, 아직 어려서 그렇겠지.'라는 생각으로 '강하게 키우기 프로젝트'는 잠시 미루고 둘이 사진이나 찍으며 놀았다. 전 주인이 의류쇼핑몰 대표 겸 모델인 것으로 알고 있는데, 그래서인지 카메라를 보자 다양한 포즈를 잡는다. '이게 뭐지?'의 느낌으로 카메라로 달려들기만 하는 다른 개와는 달리 45도로 고개를 돌려 먼 곳을 바라보기도 하고, 처량한 눈을 해서 렌즈를 쳐다보기도 한다.

많이 놀았으니 다시 훈련을 좀 해볼까 하는 생각으로 카메라를 치우니, 방금 전의 모델포즈는 사라지고 그저 품 안으로 파고든다. 신문지를 말아 바닥을 치며 군기를 잡으려고 하니, 녀석은 저 멀리 도망가 한 손을 들고 이렇게 외친다.

"비폭력."

뭔가 당하는 느낌이다. 위의 저 사진도 자세히 보면 나를 비웃고 있는 듯한 느낌이 든다.


5.

아 얘 또 깼다. 매뉴얼은 내일 올려야겠다.





▲ 여러분의 추천이 '엄마설득'에 큰 보탬이 됩니다. 주저말고 눌러주세요.



<연관글>

재능을 전력으로 낭비해도 괜찮아
오늘도 하루가 가는구나
일기를 쓰자
스타덤에 들고 싶다는 중2병의 잔해
퇴직 후 6개월, 돌아가고 싶어?



<추천글>

회사밥을 먹다 죽을 수도 있다는 생각이 들었다
가족같이 지내실분, 이라는 구인광고에 낚이다
내 차를 털어간 꼬꼬마에게 보내는 글
공원에서 돈 뺏긴 동생을 위한 형의 복수
컴팩트 디카를 산 사람들이 DSLR로 가는 이유

신고
이전 댓글 더보기

짱구2010.10.22 10:32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한달전 집에서 병아리를 부화시켰어요.
껍질을 깨고 꼬물꼬물 나오는 녀석이 어찌나 신기하고 기특하던지..
생명탄생에 경이로움을 다시 한번 느꼈더랬어요.
닭치곤 요놈 지능이 높은건지 제법 말귀도 잘 알아듣는 듯 해요.
아무대나 찍! 싸대는 것 만 빼면 말이에요 ㅋ
3시에 태어나 삼순이란 이름으로 한 식구가 된 울 집 귀염둥이..
요즘은 제가 삼순이 엄마가 된거 같은 착각도.....흐흐~헤헤.
무한님도 간디와 함께 이쁜 시간 많이 가지시길 바래요~~^^

nana2010.10.22 11:04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아~ 강아지 표정이
섹시해요 ㅋ
너무 귀엽당!!

키키다방2010.10.22 11:09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개들을 경계하고 자신을 인간이라 생각하여
명상에 잠기기 좋아하고
다 안다는듯한 식흐한 매력이 있으며
마음을 연 한사람에 대한 집착이 있고
생각이 많은편이라 속앓이 하는편이고
꼭 천쪼가리 위에 앉는 귀족적 마인드의
바깥바람 쐬기를 참 좋아하는(특히 산,들,강)
무지개다리 건넌 여동생이 생각나네요^^;

토이푸들이 머리가 참 좋은것 같아요
어쩌면 도도한 녀석들이라 훈련 귀찮아할수도 있겠네요
중요한건 이녀석들 인간의 언어를 해석하는..
심지어는 마음까지 꿰뚫어보는 재주가 있거든요
진심으로 잘대해주세요!^^

고돌희2010.10.22 11:19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아 ㅋㅋ귀여워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역시 무한님 작명센스 짱이예요 ㅋㅋ
간디.........
너무 잘어울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강아지 색이랑 너무 잘어울리는 이름이예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간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아 왠지 마음이 평화로워진다. ㅋㅋㅋ

쿠키2010.10.22 11:44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아.. 강아지 넘 귀여워요!!!!ㅎㅎ
저도 강아지 키우고 싶은데-ㅎㅎ

멀크락2인분2010.10.22 12:44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아하하하하하!!!!
정말 비웃고 있어!!!!

betty forever2010.10.22 13:34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웃는 표정인데염?

Oscar2010.10.22 19:29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스파이크 스피겔 같아요 ㅋㅋㅋ 헤어스타일도, 눈빛도 ㅋㅋㅋ 귀여운녀석 ㅋㅋㅋ

ㅋㅋㅋㅋ2010.10.22 20:18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너무 재밌다 ㅋㅋ
글을 읽고 강쥐 사진을 한번보니 살짝 비웃는듯한 느낌도 드네요 ㅋㅋ 요즘 유행하는 업신표정?ㅋㅋ

날름2010.10.24 14:31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간디 귀엽네요>ㅅ<!


강아지 훈련은 우선 강아지와 인간식구들의 서열이 확실해지고
나서 시작하시면 됩니다.
-물론 애정과 관심을 전제로 한 복종이 있어야하고
무조건 사람이 상위입니다ㅋㅋㅋ-
아직 나이나 시기가 훈련하기엔 좀 이른감도 있습니다.
지금은 먹부림이 최고일테니 조금만 더 기다려 주세요
ㅎㅎ

그리고 말씀하신 사료로 꼬시기는 단기적으로 효과 짱인데 나중에
맨손으로 하면 개무시하여요.

먹이보상을 하실 때는 강아지가 못보게 주머니 같은데 넣어뒀다가
그 행동 중일때! 칭찬을 마구마구 해주신 뒤 간보는 정도로 조금만 주시면됩니다.

아...적어놓고 나니 다 아는얘기지만 아까워서 걍 세이브합니다ㅋㅋㅋ



-간디는 be폭력주의자ㅋㅋㅋㅋ
무한님은 문명안하신다니 다행입니다 좋은하루되세요

카카오뎅2010.10.26 16:13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개님 표정 살아있네요 .... ^^..
수컷인지...? 날 유혹하는데 ?!

Sonagi™2010.10.26 17:31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수고가 많아요~

fani2010.11.03 15:39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강아지 이야기 좀 많이 올려주세요
완전 기다리고 있는데 안올라오네요ㅠㅠㅠㅠㅠㅠ

스나코2010.11.04 12:09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너무 귀엽네요 ㅋㅋㅋ 간디 ㅋㅋㅋㅋ
키워본 경험으로는 개들은 사춘기 7~8개월즈음(확실히는 모르겠으나 이쯤되면 개같은?반항을 하곤 하더군요)을 지나서부터는 훈련을 잘 받아들이는것 같더라구요. 저희 비글 딸기는 그때는 미친듯이 뛰어다니더니 점점나이를 먹을수록 능글능글 아저씨가 되어가요..

무한님 간디랑 예쁘게 동거하시길 바랍니다^^

연애 늦둥이2010.11.04 14:52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강아지한테는 주인이 바뀌고 환경이 달라진 게 엄청난 스트레스랍니다.
딴에는 얼마나 슬프고 무서웠을까요? 그래서 자꾸 안기는 거에요.
훈련은 천천이 시키시고 일단은 간디가 새주인과 환경에 적응하도록
사랑으로 보살펴 주세요.

제가 8살, 7살짜리 강생이 둘을 키우거든요.

다시 버리지는 말아 주세요. 주인이 두번이나 바뀌는 건 강아지한테
너무나 절망적이거든요.

연애는 무한님이 도사시지만 저는 워낙 강아지들이랑 굴러온 역사가
있는지라 잘난체 해봤어요.

2010.11.14 10:53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히히 어쩌다 보니 오랜만에 오게 되었는데

강아지대한 글들이 많아서 행복해하고 있어요 ㅋㅋㅋㅋ

간디 진짜 인형같네요!!

저희 강아지는 들어가<- 가르쳐줬는데

들어가라고 하면 보통 집에 들어가지만 바로 앞 어디든 들어가요

앞에 양말구멍 펼치고 들어가라그러면 양말에 들어가요 ㅋㅋ

상자놓고 들어가라그러면 상자에 들어가고 ㅋㅋ >_ <

너무너무 사랑스러워요 ㅋㅋ

교육 성공하시길 바라요! ㅋ

가족이 늘어서 행복하시겠어요 무한님!! ^-^

2010.11.22 03:07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비폭력~~~~~~~~~~

시추을 키우고 있는데.. 이녀석들 알면 알수로 잼나요~~

2010.11.22 03:07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비폭력~~~~~~~~~~

시추을 키우고 있는데.. 이녀석들 알면 알수로 잼나요~~

2010.12.16 14:32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붙임성이 좋은가봐요 훈련은 한가지 명령에 일주일은 잡으시고ㅋ

나옹이다옹2011.07.29 02:27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간디 나랑생일이같네;;
댓글은 무료로(응?), 별도의 가입이나 로그인 필요 없이 남기실 수 있습니다.
사연은 공지(클릭)를 읽으신 후 신청서에 적어 메일로 보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