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멀로그 응급실 개설 공지

   댓글보기  댓글쓰기
출석부에도 적어놓긴 했지만, 출석부 카테고리는 조만간 닫을 생각이라 공지를 작성하게 되었습니다. 외국에 사시는 솔로부대 새벽반 여러분들은 이 글을 보게 되시겠군요. 네, 다들 한바탕 다녀가고 노멀로그에 조용함이 찾아왔을 때 스크롤을 내리며 여유있게 감상하실 새벽반 여러분들께 감사의 말씀을 드리고 있는 것입니다.

솔로부대로 복무하며 마음에 담고 있는 상대에게 보내지 못한 편지도 있을 것이고, 커플부대라면 갈등상황이 생겼을 때 친구나 지인에게 말하기도 쵸큼 껄끄러운 고민을 함께 생각해 볼 수 있는 그런 공간입니다. <무한의 팬카페> 라는 부제를 달고 있긴 하지만, 무한의 글과 노멀로그를 통해서 알게 된 사람들이 함께 모이고 또 만날 수 있는 광장이라고 생각해 주셨으면 합니다.



노멀로그 응급실의 대문사진


한가지 염려되는 것은 '2,30대 애인만들기'같은 카페로 변질될까 하는 것입니다. 이전에 개설했던 카페나 활동했던 동호회를 지켜보면, 그저 만남과 연애에만 침흘리며 달려드는 사람들이 많았고, 립서비스에도 위로를 받고 쉽게 사랑에 빠지는 사람들도 많았기 때문입니다. 이러한 점에 대해서는, 운영을 맡아주신 분들이 선을 잘 그어주시리라 생각하고, 저 역시 <노멀로그 응급실>이 중심을 잃지 않도록 꽉 잡고 있겠습니다.
자, 그럼 더 긴 말 할 것 없이 노멀로그 응급실에 푹, 빠져보시기 바랍니다.

노멀로그 응급실 바로가기 (클릭)

늘 노멀로그에 보내주시는 사랑,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이전 댓글 더보기

구차니2009.09.23 09:36

수정/삭제 답글달기

카페따윈 로그인이 귀찮아요 ㅋㅋ

2009.09.23 09:52

수정/삭제 답글달기

비밀댓글입니다

고흐가되고싶어귀자른아이2009.09.23 10:11

수정/삭제 답글달기

에이 나 무한님에게 삐졋음,.

난 실명확인이 안된단말입니다 ㅠㅠ

카페 가입할수도 없구

에잇!

플룻부는여자2009.09.23 10:25

수정/삭제 답글달기

어제 아파서 하루 못들어왓는데
많은 변화가 있네요~
어떤 변화든 전 적응할 준비가 항상 되어있답니다~

금성에서온여자2009.09.23 11:02

수정/삭제 답글달기

어제 월차라 하루 못 들어왔는데
많은 변화가 있네요. ㅋ
병원 가는 거 싫어라 하는데
노멀로그 응급실은 즐거운 마음으로 갈 수 있을 듯,,
오늘도 좋은 하루요. ^ㅡ^

작업의달인2009.09.23 11:15

수정/삭제 답글달기

대문 국내 여자사람으로 교체 요망

2009.09.23 11:43

수정/삭제 답글달기

비밀댓글입니다

스마일맨2009.09.23 12:02

수정/삭제 답글달기

오호~
응급실 개설이군요.
댓글 단 후에 후다닥 가봐야지 ㅎㅎㅎ

라이너스2009.09.23 12:11

수정/삭제 답글달기

재미있는데요? ^^
전 다행히(?) 커플이라.ㅎㅎㅎ;
멋집니다^^

강자이너2009.09.23 13:01

수정/삭제 답글달기

다음 카페에 좌절..ㅎㅎ;;

작업의달인2009.09.23 13:17

수정/삭제 답글달기

대문 뭔가 절박함이 느껴지네요 ㅎㄷㄷ

하얀발2009.09.23 13:58

수정/삭제 답글달기

다녀왔습니다.^^
카페 배경과 대문이 너무 예뻐서 꼭 맘에 들어요.

메르2009.09.23 14:02

수정/삭제 답글달기

다음 탈퇴했었는대
다시 회원가입 ㄱㄱ싱;

둥굴레차2009.09.23 14:21

수정/삭제 답글달기

흠, 흠, 흠,
ㅠ ㅠ

라이프서비스2009.09.24 08:57

수정/삭제 답글달기

다녀갑니다.

AB형여자2009.09.24 10:21

수정/삭제 답글달기

당장가서 가입하고 왔음

하나캐피탈2009.09.24 12:14

수정/삭제 답글달기

좋은글 잘 봤습니다.

존나쎄팬2009.09.24 17:17

수정/삭제 답글달기

이 얼마만에 가입해 보는 다음 카페인지.ㅋ

Oil Press2011.08.10 19:13

수정/삭제 답글달기

이전에 개설했던 카페나 활동했던 동호회를 지켜보면, 그저 만남과 연애에만 침흘리며 달려드는 사람들이 많았고, 립서비스에도 위로를 받고 쉽게 사랑에 빠지는 사람들도 많았기 때문입니다. 이러한 점에 대해서는, 운영을 맡아주신 분들이 선을 잘 그어주시리라 생각하고, 저 역시 <노멀로그 응급실>이 중심을 잃지 않도록 꽉 잡고 있겠습니다.

매켄지2012.03.17 08:24

수정/삭제 답글달기

얼마?
댓글은 무료로(응?), 별도의 가입이나 로그인 필요 없이 남기실 수 있습니다.
사연은 공지(클릭)를 읽으신 후 신청서에 적어 메일로 보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