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반응형

망상5

크리스마스에 약속 있다는 남친 외 2편(72) 크리스마스에 약속 있다는 남친 외 2편 이번 주에는 이틀을 쉬었더니 사연이 많이 밀렸다. 사연 보내신 분들을 괴롭게 하려고 일부러 미룬 건 아니고, 새로 시작하는 것들에 시간을 들이다 보니 글을 올릴 시간이 없었다. 게다가 우리 동네에선 이제 내가 피우는 담배를 파는 곳이 멸종한 까닭에, 담배를 사려면 두 블록 떨어진-인적이 드문- 편의점으로 가야 한다. 거기서도 지난주까지는 두 갑씩 팔았지만, 이제 일인 한 갑만 파는 까닭에 매일 수행하는 마음으로 언 길을 걸어 그곳에 들러야 한다. 내가 피우는 담배를 궁금해 하는 사람은 없겠지만, 난 군대에서 보급으로 나왔던 '디스'를 피운다. 독한 까닭에 사회에선 할머니 할아버지들께서 주로 찾으시는 담배인데, 이 할머니 할아버지분들과의 선점경쟁에서 지고 말았다. 어.. 2014. 12. 19.
같이 공부하다 사귀게 된 커플, 그들의 위기(101) 같이 공부하다 사귀게 된 커플, 그들의 위기 우선 S양에게, 나는 하청업체가 아니라는 얘기를 해주고 싶다. "제가 봤을 땐 A부분이 문제가 되는 것 같네요. 그 부분에 대해서는 쓴소리를 좀 해주시고요. B부분에 대한 건 팁이나 조언 부탁드려요. 딱히 각색은 안 해주셔도 되고, 그냥 알아듣게 정리만 잘 해주시면 될 것 같습니다." 그러니까, 나더러 칼춤을 추라는 건가? 내가 보기엔 이런 S양의 태도가 문제의 시발점(始發點, 욕이 아니다.)이니, 여기서부터 출발해 보자. 1. 미래를 점치는 여자. 노스트라다무스의 말대로 1999년에 종말이 온다느니, 마야력으로 2012년이 인류의 마지막 해라느니 하면서 종말을 이야기 하는 사람들처럼, S양은 연애의 종말론자다. S양은 혼자 끝을 예상하고, 그 예상을 암시하는.. 2013. 12. 9.
애인처럼 굴지만 사귀자고 하지 않는 남자 대처법(108) 그간 수 많은 매뉴얼을 연재했음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상대의 뻔한 밀당에도 정신줄을 놓거나 상대의 어장에 들어가 헤엄치고 있는 대원들이 있어 가슴이 아프다. 그런 대원들 중 대부분이 여린마음을 가지고 있거나 남에게 피해 안 주며 열심히 살고 있는 대원들이라 더 가슴이 아프다. 겨울철, 얼어버린 호숫가에 초췌한 모습으로 흔들리고 있는 갈대 같은 대원들. 이 대원들을 위해 오늘은 "거기 밖에서 떨지 말고, 들어와서 몸 좀 녹이세요."라며 핫초코를 건네는 기분으로 그 대처방법에 대한 이야기를 나눠볼까 한다. 심호흡 크게 한 번 하고 무게중심 잡은 후 출발해 보자. 1. '다른 여자에게도'라는 가능성을 열어두자 기본적으로, "애인처럼 굴지만 사귀자고 하지 않는 남자"때문에 가슴앓이를 하는 대원들은, 거래로 치자.. 2010. 12. 21.
앓게되면 괴로운 연애의 병, 연애조급증(187) 앓게되면 괴로운 연애의 병, 연애조급증 연애조급증, 이거 정말 무서운 병이다. 이번 매뉴얼을 작성하기 위해 부킹대학 남아공 연구소에 관련자료를 요청했을 때, 남아공 연구소측 사람들도 '연애조급증'이라는 단어를 보자마자 이런 말을 했다. "Vuvuzela?" 부부젤라는 부부젤라고, 아무튼 심각한 문제는 솔로부대원이나 커플부대원 모두 이 '연애조급증'을 앓게 되면 연애와는 '굿바이'할 수 있다는 것이다. 그렇다고 또 너무 겁먹은 얼굴로 글을 읽을 필요는 없다. 남들은 이 '연애조급증'을 당신의 이상한 소유욕과 피해의식 그리고 집착등이 만들어 낸다고 얘기하겠지만, 난 그냥 당신이 남들보다 좀 더 연애에 대해 열정적일 뿐이라고 말하겠다. "맞아. 이건 내가 조급해 하는 게 아니라 열정적이라 그런 거지." 워워워.. 2010. 7. 7.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