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소개팅어플14

적당히 착한 여자 그만하고, 나쁜 여자가 되고 싶어요.(32) 클럽이나 어플에서 만난 남자들이 조언이나 평가랍시고 한 이야기들을 가지고, 그것으로 스스로를 정의하는 건 바보 같은 짓일 뿐이다. “너는 결혼하고 싶은 여자 같다.” “너는 가정적인 여자로 보인다.” “좀 까진 다른 여자애들과 너는 다른 것 같다.” 저런 얘기는 마치 “커피를 못 마시며 대신 바나나우유를 마시는 것 보니까, 넌 순수한 사람인 것 같아.” 라는 말과 별반 다를 것 없으며, 저 말을 듣고 정말로 ‘진짜 내가 순수해서 커피를 못 마시며 바나나우유를 좋아하는 건가?’ 하는 생각을 한다면 상황이 좀 심각한 거다. J양이 계속해서 고전을 면치 못하며 가슴 아픈 썸이나 연애를 반복하는 이유는, 나쁜 여자가 아닌 적당히 착한 여자라서가 아니라, 말 같지도 않은 소리를 하는 남자의 말을 경청하며 그 말을.. 2017. 4. 1.
바에서 일하다 만난 남자, 정말 결혼까지 생각할까요? 외 1편(48) 그러니까 이게, 저 역시 D양의 속사정과 상황에 모두 공감하는 척 하며 “맞습니다. D양은 그저 돈을 목적으로 바에서 일하는 사람도 아니고, 지인의 가게에서 겨우 주말에만 일을 도와줄 뿐이지 않습니까? 손님 테이블에 앉아서 같이 술은 마시지만 선을 넘는 일은 하지 않으며, D양은 남친이 아닌 다른 남자와 데이트를 한 적도 없습니다. 그러면 이건 ‘바에서 일하는 여자’들과는 분명 다른, 큰 차이가 있는 거라고 할 수 있습니다.” 라는 이야기를 할 수도 있겠습니다만, 그런다고 해결되는 일은 아무것도 없으며 오히려 D양의 합리화를 도와 현실에 무뎌지게 만들 뿐이라고 생각합니다. 때문에 전, “저를 포함한 대부분의 남자들이, 바에서 일하는 여자는 그냥 바에서 일하는 여자로 봅니다. 그녀들 각자의 사정은 다 다를.. 2016. 7. 11.
어플로 만난 썸남, 이젠 저 혼자만 좋아하는 것 같아요. 외 1편(56) 최대한 H양이 상처 받지 않게 하려면, 어떻게 말하는 게 좋을까. “아무래도, 오프라인에서의 첫 만남 이후 상대가 차게 식은 것 같습니다.” 라고 말하면 충격과 공포에 휩싸일 수 있으니, “큰 기대를 가지고 있다가, 실제로 만난 이후로는 기대를 내려놓게 된 것 같습니다.” 정도로 말하면 되는 걸까. H양은 23일부터 상대의 반응이 식기 시작했다고 하는데, 그렇지 않다. 내가 두 사람의 카톡대화를 읽으며 ‘혹시 이거, 남자가 다른 사람한테 폰을 넘긴 건가?’ 라는 생각을 할 정도로 급변하는 걸 느낀 건 16일 부터다. 그때부터 남자는 H양에게 묻던 질문들을 모두 거두었고, H양이 말을 걸면 겨우 짧게 대답만 할 뿐이었다. 종종 긴 문장이 등장하기도 하는데, 그건 그가 자기 얘기만 늘어놓다 이모티콘 하나 던.. 2016. 5. 17.
여자관계 복잡한 남친, 어떻게 대처해야 할까? 외 1편(64) 여자관계 지저분한 남자에게선, 깊게 고민할 것 없이 로그아웃하자. 그건 그런 연애를 하는 당사자에게도 시간낭비지만, 그 이야기를 듣고 매뉴얼까지 써야 하는 내게도 시간낭비다. “하지만, 그래도 남친 얘기를 들어보면….” 말은 다 필요 없다. 특히 연애 중 다른 여자들과 동시다발적으로 썸을 타고, 나아가 이전에 사귀던 여자친구까지 만나는 남자가 하는 말은, ‘능숙해진 거짓말’이라고 생각하는 게 맞다. 남을 속여 가며 무책임하게 살다 보면 늘 책임회피와 변명을 해야 하는 까닭에 자연히 언변이 늘게 되는데, 거기에 한 번 넘어가면 헤어 나오기가 힘들다. 상대는 자신이 잘못을 해놓고도 그게 이쪽의 문제 때문에 벌어진 것처럼 물타기를 할 것이고, 또 그래서 결국은 헤어지자는 거냐며 이쪽이 관계를 끝내는 것인 양 .. 2016. 4. 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