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소개팅후연락12

더 좋은 사람 만나라는 통보로 끝난 첫 소개팅.(77) 더 좋은 사람 만나라는 통보로 끝난 첫 소개팅. 유진씨, '지금까지는 그런 사람이 없었지만, 앞으로 정말 믿을만한 사람이 나타나면 그에게 내 마음을 다 주고 그를 따라야지.' 하는 생각 같은 건 접어두는 게 좋아. 사람의 마음이라는 건 날씨처럼 변할 수 있는 거거든. 당장 햇볕 같은 사람을 만났다고 해서 마냥 마음을 열어두고 있으면, 그에게 폭풍우가 몰아칠 때 유진씨의 마음도 같이 날아갈 수 있어. 그가 흔들릴 땐 유진씨가 잡아 줄 수 있도록, 두 사람 모두 각각의 축을 유지해야 하는 거지, 그 사람의 축에 얹혀 가려고 생각해선 안 돼. 그러니까 구원자를 기다리는 신도의 모습은 오늘부로 내려두고, 같이 갈 친구를 만나는 거라고 생각하자고. 1. '소개'에 대한 이야기. 몇 년 전에 우리 집이 이사했거든... 2014. 3. 3.
소개팅으로 만난 수동적인 남자, 어떡해?(81) 소개팅으로 만난 수동적인 남자, 어떡해? 간단히 말하면 이 경우는, 썸남의 호감이 데이트 비용과 거리의 벽을 넘지 못했기에 벌어진 일이라고 할 수 있다. 내가 Y양의 썸남이라 하더라도 차가운 머리가 스스로에게 '이건 아무래도 아닌 것 같아. 계속 이럴 수 있겠어?' 하는 소리를 할 것 같다. 그 원인이 무엇인지 아래에서 함께 살펴보자. 1. 그가 어떤지 말고, 내가 어땠을지에 대해 생각해 보자. 이렇게 생각해 보자. 친척동생이 Y양과 지하철역으로 스무 정거장 정도 떨어진 곳에 산다. 친척동생은 공무원시험을 준비 중인 고시생이다. 어느 날 친척동생이 만나자는 연락을 해왔다. 둘은 약속한 날에 만났고, 친척동생은 간만에 너무 즐거웠다며 다음 주에 또 만나서 놀자고 했다. 이후 둘은 일주일에 한 번씩 만나서 .. 2013. 12. 24.
[금사모] 다시 볼 생각 없게 만드는 여자 외 2편(81) [금사모] 다시 볼 생각 없게 만드는 여자 외 2편 지금 외모가 평균 이상이든 외모에 대한 칭찬을 들은 적 있든, 그게 문제가 아니다. S양이 '다시 볼 생각 없게 만드는 여자' 에 속한다는 게 문제다. 그리고 난 그 이유를, '남자를 애처럼 대하는 것과 영혼 없는 대화.' 라고 말하겠다. S양은 마음에 지문방지 필름, 미러 필름, 강화 필름, 향균 필름 이렇게 네 가지 필름을 붙여 놓고 있는 것 같다. S양의 사연부터 출발해 보자. 1. 다시 볼 생각 없게 만드는 여자. 남자는 애가 아니다. 애들에게는 의식적으로 "우와 이거 힘찬이가 그린 거야? 잘 그렸네~ 또 그려서 선생님 보여줘~" 라고 해도 호랑이 기운을 내며 그림을 그리겠지만, 예비군도 끝난 남자를 저런 식으로 대하면 그는 '얘 왜 이래? 무슨.. 2013. 12. 13.
서른 번의 소개팅을 해도 솔로인 남자, 문제는?(145) 서른 번의 소개팅을 해도 솔로인 남자, 문제는? 최형, 이게 지금 조급한 마음이 문제가 아닙니다. 조급한 마음만이 문제라고 말하기엔 최형은 너무 많은…. 참 난감합니다. 최형과 제가 아는 사이라고 가정했을 때, 제가 최형을 제 지인과 소개팅 시켜주지 않을만한 이유들에 대해 말해보겠습니다. 1. 어떻게든 연애로 이어보기 위한 과도한 액션. 아래는 최형이 제게 한 말입니다. "얼굴이 안 예뻐도 더 만나보면 장점을 발견할 수 있겠지, 하며 만나려고 노력합니다." "제 스타일의 여자가 아니더라도 주선자를 생각해서 몇 번 더 만나보고 판단하려 합니다." 말은 저렇게 하지만, 실제로 최형은 만나보고 판단하려는 사람이 아니라 어떻게든 연애로 이으려는 사람처럼 행동합니다. "수진이 보고 싶다~" "통화 가능해? 수진이.. 2013. 8. 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