댓글보기  댓글쓰기

매뉴얼이 책으로 나왔습니다. 새로운 내용과 업그레이드 된 매뉴얼을 만나보세요!



▲ 이제, 매뉴얼을 책으로 만나 보세요 ^^

 

[YES24로 책 보러가기(클릭)]

[알라딘으로 책 보러가기(클릭)]

[교보문고로 책 보러가기(클릭)]



+ 책 발행 관계로 시즌1의 모든 내용들을 블라인드 처리합니다. 시즌1의 내용들은 책으로 만나보세요! 시즌2는 노멀로그에서 계속 보실 수 있습니다. 오른쪽 카테고리를 참고하세요.



 

이전 댓글 더보기

ring2009.07.11 05:02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아하하!
글쓰시는 재주가 기가 막히십니다.
언제나 재밌게 읽고 갑니다.

2009.07.11 09:14

수정/삭제 답글달기

비밀댓글입니다

thezle2009.07.11 09:35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안녕하세요 !
좋은 정보 공유하고 싶어 왔어요 ㅎㅎ

ok캐쉬백에서 무료 쿠폰 줘서 해봤는데
다른사람과의 관계 알려주기도 하고,
재밌네요! ㅎㅎ

한번 해보세요~ ㅋ

어린콩2009.07.11 09:56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정말 그렇죠. 이번글 진지한 고민을 하게 만드는 글이네요. ^^

라이너스2009.07.11 11:26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막연한 환상만큼 무서운게 없죠.
결국 허우적대다보면 환상속에 남아있는건
솔로인 자신뿐.ㄷㄷ;
좋은 주말되세요^^

페레그린2009.07.11 14:04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아..저에겐 언제쯤 적당한 타이밍이 올까요..ㄷㄷㄷ
혼자 항상 마음졸이고..
힘들어요!! 으으윽!

적당한 타이밍을 알수있는 메뉴얼좀 써주세요~ㅋㅋ
오늘도 잘 보고 갑니다~:D
좋은 주말 보내세요~

드자이너김군2009.07.11 14:08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연애는 참을 복잡 미묘한 관계에서 오는 신비한 경험 입니다.
서로의 마음에 집을 짓는다.. 참 공감되는 말 이군요^^

지구벌레2009.07.11 17:37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예전에 [상자 밖에 있는 사람 상자 안에 있는 사람]이란 책을 본적이 있습니다.
연애에만 해당되는 얘기는 아니겠지만. 나만의 상자, 나만의 집에서 보면 상대방이 보이지 않는다는 거죠. 상대와 함게 상자밖에서 상자를 바라보며 자신에게 객관적이고 상대의 입장에서 함께 풀어야만 하는 것 같습니다.
오늘은 약간 웃음을 덜어낸 이야기네요. 유부남은 알콩달콩.연애고민보다..웃음을 바라는 지도..ㅋㅋ

이름이동기2009.07.11 20:17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이거참 ... ㅋㅋㅋ 책내셔도 되시겠습니다 ~ ㅋㅋㅋㅋㅋㅋ
정말 내 맘대로 해석이 위험하죠 ~ ㅎ
제 주변에 은근 있답니다 ㅋㅋㅋㅋ

레이지폭스2009.07.11 21:46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오늘도 좋은 글 잘 읽었습니다.
역시 남자와 여자의 관계는 아리송

칭칭2009.07.11 21:50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제가 소개팅을 했는데 저랑 안맞는 거 같아 그만 두려고 하거든요.
근데 그 분은 제가 괜찮다고 계속 만나고 싶어하는데 어떻게 해야할까요?
착한 분이시긴 한데.. 솔직하게 말하면 상처받으실 것 같고..
고민이에요..에휴~

....2009.07.12 18:11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그래도 솔직하게 말씀해주시는 게 나을 것 같네요.
어설픈 동정심은 어장관리 내지 희망고문으로 오인받을 수도 있어요.

2009.07.12 00:19

수정/삭제 답글달기

비밀댓글입니다

하늘지기2009.07.12 14:21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무한님의 표현력에 경의를 표합니다.
읽으면서 내내 고개를 주억거리는 저를 보면서 알면 뭐하니? 싶습니다.
알면 실천하는 내가 되어야 할텐데 딱 알기만 합니다.ㅠ

우주선2009.07.12 15:53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첨 글 올립니다

하나같이 다 맘에 와닿네요..

비오고 글도 좋고.. 다음 글 얼렁 올려주시길

곽군2009.07.13 01:55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오늘 여러 분들의 블로그를 돌아다니면서, 글에 토를 달거나 일종의 태클을 거는 비판을 하지 않아도 되는 글을 처음 본 것 같네요.

하나같이 공감되는 좋은 글입니다.

잘 읽고 갑니다 :)

뚱스뚱스2009.07.13 07:04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불나방 이론이 매우 궁금해지는 아침입니다...

블랙로즈2009.07.13 15:29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근데 여자들은 그 환상을 버리기가 쉽지 않은 거 같아요.

현실은 언제나 차갑기만 한걸요..ㅎ

불나방 이론 기대됩니다^^!

cezanne7202009.07.13 20:09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와우 그간 시간이 없어서 뜸 했더니,
따끈따끈 뜨끔뜨끔한 글이 올라와 있네요!ㅋㅋㅋ

칼자루를 누군가에게 줬다가, 지금은 후회, 포기...안도 (?)
그 님은 내님이 아니기에...

무한님의 불나방이론 무지무지 기대 됩니다!

행복한 월욜 저녁 되세요!

2009.07.14 01:19

수정/삭제 답글달기

비밀댓글입니다

yukie2009.07.19 02:16 신고

수정/삭제 답글달기

4달 전 답답한 마음에 yes/no 고백을 쏟아냈던게 떠올라
...............잠이 안오네여 ㄱ-
배려없는 고백.........ㅠㅠ
댓글은 무료로(응?), 별도의 가입이나 로그인 필요 없이 남기실 수 있습니다.
사연은 공지(클릭)를 읽으신 후 신청서에 적어 메일로 보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