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반응형

분류 전체보기1996

데이트 비용 100만원 쓰고 선물도 사줬는데, 불만이 있어?(7) 그런 남자들이 있습니다. "자, 연애 시작!" 하는 것과 동시에 애정공세를 시작하고, 선물을 들이밀며, '다른 사람들이 부러워할만한 데이트'를 하려 애쓰고, '너무 멋있고, 즐겁고, 행복하고, 오빠 최고!'라는 말을 들으려는 듯 '절대적 사랑꾼'의 모습을 보이는 사람들 말입니다. 하버드대 연애학과의 레이첼 교수는 이런 성향의 사람들에 대해 '전력투구 금사빠'란 정의를 내린 적 있습니다. 이들의 특징으로는 -'연인'이라는 한 사람에게가 아니라, '내가 지금 연애하는 중'이라는 것에 흥분함. -자신이 연애 하면 하고 싶었던 것들을 앞다투어 꺼내며 그것을 헌신이라 생각함. -자신이 기획하거나 베푸는 것에 연인의 100% 칭찬과 립서비스가 없으면 실망함. -연인이 그 연애 판타지를 부담스러워 하는 것 같으면 금.. 2022. 1. 12.
갑자기 연락없는 남자, 썸남의 마음이 식은 이유는?(12) 이번 매뉴얼에선, 둘의 관계가 썸이 아닌 '일시적인 친분 쌓기'의 과정이었는데 그걸 썸으로 착각했다거나, 상대가 그저 집에 와서 라면 먹고 가게 할 생각으로 들이대다가 안 통하자 접었다거나 하는 사연들을 논외로 하자. 그런 경우들 말고, 진짜 좀 뭔가 되어가는 분위기였는데 썸남이 '갑자기 연락없는 남자'가 되었다거나, 이쪽의 잘못으로 인해 썸남의 마음이 식을 수 있는 사례들만 추려봤다. 갈 길이 머니 바로 출발해 보자. 1. 인터뷰 하듯 물어야만 답하며, 'And you?'가 없어서. 이건 아마, 10년 넘게 연애매뉴얼을 작성하며 가장 많이 얘기한 지점인 것 같다. -본인처럼 그렇게 리액션 하는 사람을 만나면, 본인도 더는 대화하기 싫을 수 있습니다. 낯을 가려서든, 소심해서든, 상대 앞에서 머릿속이 하.. 2022. 1. 11.
백수 연하남친과의 연애, 두 번째 헤어졌는데 마음이 힘들어요.(6) 백수 연하남친. 말만 들어도 마음에 벽돌이 몇 개 놓인 듯 갑갑해지는 단어입니다. 그간 얼마나 고생 많으셨습니까. 평강공주 빙의해서 사람 하나 만들려고 했더니 이건 그 자리에서만 끄덕끄덕 할 뿐 결국 작심삼일이고, 뭐 될 것 같지도 않은 허황된 얘기나 꼬꼬마스러운 미래 계획들로 사람 속 터지게 하고, 선물 같은 거 받을 생각도 크게 없이 이해하고 만나면 정서적인 부분에서라도 충성충성 해야 하는데 그런 것도 아니고, 나도 이제 결혼 생각 같은 걸 좀 해야 하는데 현 상황을 보면 상대는 아직 취업 전이니 갈 길은 수만 리 인 것 같고…. 연애 초반에야 '나중에 행복하게 해주겠다', '마당 있는 집에서 살자' 같은 상대의 말들이 달달하게 들리지만, 반년이 지나도 일 년이 지나도 또 새로 알바 자리만 구하거나 .. 2022. 1. 10.
수영장 연애고민, 그녀가 제게 관심이나 호감이 있는 걸까요?(11) 뭐든 마시는 걸 좋아하는 나는, 중국집에서 볶음밥을 먹을 때 거의 빠짐없이 짬뽕국물을 한 번 더 달라고 부탁하곤 한다. 그러면 열 번 중 아홉 번은 서비스로 주기 마련이며, 나머지 한 번 역시 당장 짬뽕 주문이 없어 국물이 없다고 할 뿐이지 '무슨 심보로 국물을 더 달라고 하는 거냐'며 타박하는 일은 없다. 부탁하는 일은 아주 쉽다. 나온 짬뽕국물을 다 마신 뒤, "죄송한데, 짬뽕국물 조금만 더 주실 수 있어요?"라는 말 한 마디면 된다. 그렇게 한 마디만 하면 '더 줄 수 있다/없다'를 알 수 있는 건데, 그러지 않고 만약 내가 서빙하는 분 또는 주방에 계신 분과 슬쩍슬쩍 눈만 마주치다가, 짬뽕국물을 다 마셨음을 빈 그릇 숟가락으로 긁어가며 표현하고, 빈 그릇 든 채 더 먹고 싶다는 무언의 메시지만 눈.. 2022. 1. 7.
반응형